KBS새노조 “횡령·배임 의혹 김대회 이사 후보 사퇴하라”
KBS새노조 “횡령·배임 의혹 김대회 이사 후보 사퇴하라”
전국언론노조 KBS본부 “제보·검증 결과 김 후보 횡령·배임·출장비허위수령 의혹”
KBS 감사실에 감사 청구… “방통위, KBS 이사 선임 과정에 관련 의혹 반영해야”

전국언론노조 KBS본부(본부장 이경호·새노조)가 KBS 이사 후보로 지원한 김대회 전 KBS 재팬 사장의 비리 의혹을 밝히며 자진 사퇴를 촉구했다. 방송통신위원회(이하 방통위)를 향해서는 KBS 이사 선임 과정에 관련 의혹을 충분히 반영하라고 전했다.

KBS 새노조는 24일 기자회견을 열고 “김 후보자는 KBS 재직 기간(2012년 3월~2015년 3월) 3년간 KBS재팬 사장으로 재직 시 공금횡령, 업무상 배임, 출장비 허위수령, 회사자산 사적 이용, 직원들에 대한 인격적 모독 등 다수의 부적절한 행위를 했다는 제보가 KBS본부에 접수됐다”고 밝혔다.

KBS 기자 출신인 김 전 사장은 KBS에서 도쿄특파원, 사회부장, 인터넷뉴스주간, KBS창원총국장, 정책기획본부장 등 지난해 7월 퇴임 전까지 KBS 주요 보직을 역임했다.

▲ 서울 여의도 KBS사옥.
▲ 서울 여의도 KBS사옥.

제보 내용을 보면 김 전 사장은 2012년 6월 가족과 일본 여행을 가면서 회사 차량을 임의 사용하고, 식사 비용을 업무추진비로 처리했다. 같은 달 개인용 물품인 양복을 구매해 한국 자택에 보내면서, 발송비용을 회사 공금으로 처리해달라고 회사 직원에 요구하기도 했다.

새노조는 또 김 전 사장이 2013년 11월 3000만 원 상당의 ‘NTT 신규방송 플랫폼 론칭을 위한 컨설팅’을 추진했지만 △계약서나 보고서를 제대로 남기지 않았고 △컨설팅 결과물은 A4용지 5쪽에 불과했으며 △실체가 불분명한 컨설팅 의뢰업체(IBS) 주소지가 개인주택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새노조는 “접수된 제보와 관련 사실 확인 작업을 거쳐 다수가 사실로 믿을만한 증거가 있으며 특히 일부 의혹은 사실일 경우 형법상 횡령, 업무상 배임, 사기 등의 중대한 불법행위라는 것을 확인했다”며 “24일 KBS감사실에 정식 감사를 청구하며 신속·명확한 감사와 결과에 따른 적절한 조치를 촉구한다”고 했다.

새노조는 이어 “방통위에 대해 김 후보자 비리의혹에 대한 관련 자료를 KBS에 공식으로 요청할 것과 이를 KBS이사 선임 과정에 충분히 반영할 것을 촉구한다”며 “김 후보자 스스로 명확한 사실여부를 밝히고 제기된 의혹 중 하나라도 사실이라면 이사후보자에서 스스로 물러나라”고 주장했다.

전국언론노조 등 241개 언론·시민단체로 구성된 방송독립시민행동(이하 시민행동)은 공영방송 이사 후보자들에 대한 제보를 받아 검증한 결과 KBS 이사 후보자 49명 중 7명이 부적격 후보라 밝혔다. 시민행동은 후보자들이 외부의 압력 또는 개입을 주장하며 공정성 문제를 제기할 것을 우려해 명단과 구체적인 사유를 방통위에만 전했다.

새노조는 이날 “부적격 후보자 중 비위혐의 의혹이 특히 중대하고 사실로 믿을만한 증거가 확보된 김 후보자는 공영방송 이사로 도저히 임명돼선 안 된다는 판단에 따라 관련 의혹을 공개한다”고 설명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의없는국가 2018-07-25 13:23:52
권력기관의 힘이 작용하는 대한민국
모든곳의 권력자들은 힘없는 국민들을
지들발아래 두고 노예처럼 부려먹고 싶을것이다.
미국이나 선진국의 권력자들은 봉사와 희생.
그리고 기업가들의 재산은 사회에 환원시키는데.
대한민국의 사회 1%들은 수단방법을 가리지않고
불법.부정부패와 비리로 부귀영화를 누리려고 개발악을
하는것을 보면 대한민국은 아직도 아니 미래도 선진국으로
갈수없는 것이 거울처럼 눈에 선하다..

로닌 2018-07-24 17:30:55
적폐 청산이 왜 자꾸 도돌이표냐???
대한민국이 그렇게 깊게, 넓게 썩어 있었던거냐???

바람 2018-07-24 16:40:14
공영방송이사는 사장만큼 중요한데 왜 전문 검증기관이 없는가? 국회청문회는 아니더라도, 국민에게 보여줄 수 있는 정책 티비토론회가 필요하다고 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