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원, 조계종 PD수첩 방송금지가처분 신청 기각
법원, 조계종 PD수첩 방송금지가처분 신청 기각
1일 ‘큰스님께 묻습니다’편 예정대로 방송… 법원 “공익적 목적 추구”

대한불교조계종이 MBC ‘PD수첩’을 상대로 낸 방송금지가처분신청이 1일 기각됐다. 이에 조계종 총무원장 설정 스님과 현응 스님 관련 의혹을 다룬 PD수첩 ‘큰스님께 묻습니다’ 편은 예정대로 1일 오후 11시10분 방영된다.

서울서부지방법원 제21민사부는 이날 오후 “PD수첩은 총무원장이나 소속 고위 승려들의 비위행위에 관한 의혹 제기를 통해 종단의 투명성·도덕성 향상이라는 공익적 목적을 추구하고자 한 것으로 보일 뿐 종단 비방을 위해 프로그램을 방송하려는 것으로 보기 어렵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PD수첩 측이 나름대로 반론의 기회를 부여했음에도 당사자가 이에 응하지 않았다고 보인다”며 “조계종이 방송 금지를 구하는 내용들은 프로그램에서 다뤄지지 않는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조계종은 지난달 25일 “PD수첩이 불교계 일각의 의혹 제기를 비롯해 현재 소송 중에 있어 객관적 사실로 특정되지 않은 사안까지 포함해 방송을 제작하고 있다”며 법원에 방송금지가처분을 신청했다.

MBC PD수첩은 이번 방송을 통해 조계종 총무원장인 설정 스님의 학력 위조 논란과 수덕사 한국고건축박물관 보유 논란, 은처자 의혹과 더불어 현응 스님의 성추행 의혹을 다룰 예정이다.

이날 판결에 앞서 현응 스님은 기자회견문을 통해 “나에 대한 방송 내용이 사실이라면 내가 승복을 벗겠다”며 의혹을 부인했다.

현응 스님은 PD수첩이 반론권을 보장하지 않았다는 주장도 펼쳤다. “4월30일 오후에야 담당 PD가 최초로 내게 연락했다”는 것이다. 그는 “방송 내용에서 허위사실이 드러난다면 최승호 MBC 사장은 방송계를 떠나야 한다”고 밝혔다.

▲ 1일 오후 11시10분 방영 예정인 MBC 'PD수첩 - 큰스님께 묻습니다' 예고편 캡처.
▲ 1일 오후 11시10분 방영 예정인 MBC 'PD수첩 - 큰스님께 묻습니다' 예고편 캡처.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qwr124 2018-05-30 15:47:21
최고의 메이저사이트 소개소!!

누구보다 믿을수있고 안전검증된 사이트 소개해드립니다!!

각 배팅스타일에 맞춘 서비스 보유중!!

먹튀시 최대 2000만원 보장!!

보다 신뢰있고 안전확보된놀이터에서 이용하세요~!!^^

카 톡 : C P T 4

Vbn 2018-05-30 07:34:39
사람이 납치를 당하고 폭행까지 당했는데 그걸 보고만있었던 경찰새끼는 아주 개쓰레기네.저런새끼는 묻어버려야돼.인간말종시키

직필 2018-05-02 10:49:25
참담하다. 티비를 보면서 한국 불교의 현주소에 개탄했다. 당사자들은 부처님과 중생들 앞에 진실을 밝히고 소신공양함으로써 세속에서의 띠끌을 씻어내기 바란다. 그리고 모든 불자들은 부처님 전에 회심의 108배를 올려야 할 것이라 생각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