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 재팬’ 깃발 소동, 관보다 성숙한 시민의식
‘노 재팬’ 깃발 소동, 관보다 성숙한 시민의식
[아침신문 솎아보기] 서울 중구청 오전에 걸었던 깃발 오후에 내려
조선일보 “아베 보좌관 ‘한국, 과거 매춘관광국’” 발언 보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장동기 2019-08-07 13:07:58
뭐가 성숙하다는 거지?

바람 2019-08-07 12:49:18
의도는 나쁘지 않았다고 본다. 단지, 지역상인들에 대한 배려를 생각하지 못한 것은 좀 아쉽다. 참고로, 일본인 70퍼 이상이 경제보복에 찬성했다. 이 말은 일본인 대부분이 강제징용 배상에 대해 전혀 모르고 있다는 말이나 마찬가지 아닌가.

파리대왕 2019-08-07 10:04:04
웃긴건 중구청장은 일본반대지자체 150개에 안들어가 있다는 것이다.

국민은 전쟁을 하고 있는데 그냥 흥미거리로만 쓰고 있는 것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