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유료부수가 줄지 않는다
유료부수가 줄지 않는다
정기구독률 9.9% 하락했지만 총 유료부수는 오히려 ‘증가’
정확한 부수공사 관심 부족 속 공사제도는 신문사에 유리해져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스타듀 2018-09-14 02:51:14
100만은 무슨. 주위에 돈내고 종이신문 보는사람이 하나도 없는데... 실제는 10만도 안될것. 쉬쉬하지만 순전히 광고료에만 의지하니 누가 읽던말던 이재용이 원하는대로 적어줄수밖에.. 신문사가 아니라 거대한 광고지임.

신문부수 사기다 2018-09-13 21:58:27
당장 나도 예전에 종이신문 보다 요즘은 아예 거들떠도 않본다. 인터넷이 있는데 굳이 종이를 들쳐봐야하나? 신경끈지 오래.. 그런데 부수가 줄지않는다고 지나가던 개가 웃겠다. 사기치지마라 조중동 니들은 거짓부수로 광고비 부풀려 배채우고 온갖 짓거리를 해대는 쓰레기 집단이구나 구라로 시작해서 구라로 끝나는 조중동... 하긴 구독료로 먹고 살겄냐? 그냥 찍어내서 빼돌려 폐지로 버려도 되지 광고비가 얼마나 들어오는데

기레기척결 2018-09-13 21:20:04
언론 신뢰지수 바닥에 유료독자 급감으로 신문사 배달체제도
통합 운영하는 판국에 유료신문 독자가 늘어???ㅋㅋㅋ~

왜곡 조작 언론독재 조폭언론답다~ㅉㅉ

외국에 비해 세계 최대 묻지마 눈먼 돈 3대 족벌 세습 재벌이 당장 광고 후원비
현실화 하면 한국 언론사 중에 몇이나 살아 남을까?ㅋㅋ~

눈먼 돈 합법지출 대기업 광고 홍보비 거품.
알고보면 그 돈이 다 중소기업과 하청 노동자에 갈 돈을 언론이 광고 홍보비란
거품 언론조폭 입막음 통과비,언론과 야합 뇌물성 슈킹 퍼주기란 걸 알 턱이 있나~ㅉㅉ

과거에는 그 눈먼 돈이 정치꾼 정치자금 차떼기 퍼주기로 갔지만,요즘은 눈치 보여
못 하니 가뭄에 배불러 터진 것은 조폭언론에 넘친 대기업 광고 홍보비 예산 눈먼 돈 밖에~

뽕탄백두산산삼독사주 2018-09-13 15:24:06
차라리 여기도 막지그러냐?
달랑 여기하나 열어놓고 놀고있네?
포털기사 언로차단질 소리 듣기싫어 꼴랑하나 열어논겨? 마지못해?
점점 하는꼴이~
지금 속보뜬거 모르냐?
속보기사도 없는곳이 신문이여?
노네? 아주 자빠져자네?

다큐 2018-09-13 12:53:56
기사 링크 전 벤치에 앉아 있는 신사의 넥타이 색과 묘한 대비를 이루며
2011~2012 화살표처럼 표현한 부분은 센스가 있네.
하한가가 있으면 상한가도 있어야 하는 게 아닌가(?)라고
순간적으로 생각한 부분이 있어서..

https://www.youtube.com/watch?v=xPhP-xK5vfE
[Everything I Do] I 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