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71%가 원전찬성” 기사는 왜곡됐다
“국민 71%가 원전찬성” 기사는 왜곡됐다
[비평] 한국원자력학회, 절묘한 시점에 설문조사 의뢰하고 선행정보로 유리한 결과 유도…언론은 역시나 ‘받아쓰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h7150054 2018-08-20 08:53:07
원자력학회,,,?
이명박근혜의 졸개들로 이루어진 어용학회 아닌가,,
찌라시 언론들과 한통속인것은 당연한것 아닌가,,
이기회에 학회는 물론이고 찌라시 언론들모두 없에야
나라의 미래가있다...

작작해라 2018-08-19 10:15:25
작년 10월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 시민참여단이 '건설 계속'의 결정을 내릴 때 위원회는 본안과 관계없이 '원자력발전 정책 방향'에 대한 의견을 묻는 설문을 끼워넣었다. 당시 정부는 '원자력발전 축소(53.2%)'가 '원자력발전 유지(35.5%)'와 '확대(9.7%)'를 합한 45.2%보다 8%포인트 많게 나왔다면서 탈원전 정책 고수를 결정했다. 이번 원자력학회 설문을 보면 거의 같은 설문에 대해 '늘려야 한다'와 '현 수준 유지'를 합친 비율(69.3%)이 '줄여야 한다(28.9%)'보다 배 이상 많았다. 두 조사는 같은 여론조사 기관이 했다. 신고리5,6 공론화에 탈원전을 끼워 넣은 공론화위원회 & 문통이 부린 마법은? 기자양반, 국민들을 개돼지로 보이남...일자리창출? 없애지나 마라, 똘...

holy diver 2018-08-18 13:26:42
이번 더위에 점검한다고 중단시켰던 원전 5기 부랴부랴 재가동한거 알고있냐...좌빨들아 쪽팔린줄 알아라....전력수요 예측도 제대로 못하는것들이 뭔 정책을 입안한다고 쯧쯧쯧...영화보고 정책입안하냐? 그래놓고는 이제와서 탈원전정책이아니래 ...말이야 막걸리야.교묘히 말장난으로 돌릴려고 하는 꼼수 신뢰가 안간다. 이정권! ! 미디어도 정신차리고 그만 빨아라 마이했다아이가

투스케이 2018-08-18 11:13:28
협회 주문을 받아 여론조사해준 뢰사가 어데며 어떤 방식으로 했는가 공개하라 여론을 호도한 책임을 져야 한다.71%가 찬성한다면 경상도니 전라도에 지어놓고 고압송전선을 세워 낭비할게 아니라 서울시내 강남 강북 강서 강동 4개만 원전건설하자.왜 영남사람 호남사람들에게 원전 위험을 그들에게 맡겨야 하나?수익자부담 원칙이 맞다.원전위험이 없다 주장했으니 그리 하자.

꼭뚜기 2018-08-18 10:16:00
당해야 알겨..ㅉ...사대강 디랄덜허고 찬성 난리더니 봐라 대그는 녹조와 페수로 다죽어간다 이대로면 마실물이나 믿거나..인자 당하이 알것지 ..꼭..소잃코 외양간이지...ㅋ..미개한건 선견지명 하지못함 일진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