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장자연 사건 수사 때 조선일보 압력 있었다”
“장자연 사건 수사 때 조선일보 압력 있었다”
[장자연 사건 추적 ①] 단독-스포츠조선 전 사장 증언, ‘장자연 리스트’ 수사 경찰 “조선일보가 가라고 해서 왔다”… 방상훈 아들은 내사하다 중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구름나그네 2018-04-18 06:31:07
방씨일가 철저하게 조사하고 잘못있스면
처벌하고 찌라시 조선 폐간해라.

yhkim9 2018-04-18 04:35:22
*구석구석 쓰래기들---깨끗이없에버려야 - OK -!!!

jang bi 2018-04-17 23:20:55
좃선을 폐간시키는게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하는 길이다. 반드시 폐간 시켜서 친일찌라시들과 친일파들을 응징하여야 정의가 바로선다. 이 좃선찌라시때문에 대한민국은 미래로 가지를 못하고 친일파놈들의 못된투쟁에 버팀목이 되고있다. 반드시 좃선은 없애야 한다.

기레기박멸 2018-04-17 23:19:58
땅콩항공 막장 졸부 집구석이나 조슨일보나 행태 색깔은 다르지만
세습 졸부 2,3세들 막장 DAN 개차반인 건 뭐가 다르지???

ttt 2018-04-17 22:27:08
저 상황이 너무나 이해가 간다. 그 후의 혼란들 역시, 어떠한 맥락에서 생겨난 것인지 너무나 자연스럽다. 비슷한 상황을 한 번이라도 겪어봤다면 지금의 조선일보와 같은 태도는 취하기 어려울 것이다. 그게 내가 조선일보를 보지 않고, 읽지 않고, 믿지 않고, 경멸하는 이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