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계약직 해지사태 타결
MBC 계약직 해지사태 타결

MBC 한시계약직 사원의 계약해지를 둘러싼 노사대립 사태가 회사측이 노조 요구안 일부 수용하는 선에서 타결됐다.

전국언론노조 MBC계약직지부(위원장 이상엽)는 지난달 30일 회사측과의 막판 협상에서 한시계약직 28명 중 11명의 재계약을 요구한 애초 입장에서 물러나 회사측이 제시한 9명 재계약이라는 절충안을 받아들였다.

노사는 합의문에서 △계약조건은 퇴사 뒤 재입사 △대상은 9명 △기간은 2년 6개월(한시) △재계약 이외의 조합원은 사측에 위임하고 도의적 차원에서 일부 인원을 타직종으로 전환 배치키로 했다.
 
한편 전국언론노조 MBC지부(위원장 최승호)는 이날 회사측에 비정규직 채용제한을 위한 노사공동대책위를 설치하자고 제의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