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회찬 지역구, 한국당 강기윤 정의당 여영국 접전
노회찬 지역구, 한국당 강기윤 정의당 여영국 접전
창원 성산 한국당 강기윤 26.6% 정의당 여영국 25.3%, 통영 고성 한국당 서필언 19% 김동진 16.3%

오는 4월3일 국회의원 보궐선거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창원 KBS가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15~17일 19세 이상 성인남녀 700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창원 성산에서 국회의원 출신 자유한국당 강기윤 예비후보와 경남 도의원 출신 정의당 여영국 예비후보가 오차범위 내에서 접전을 벌였다.

후보자 적합도를 묻는 질문에서 강기윤 예비후보가 26.6%를 차지했고 여영국 예비후보가 25.3%로 나타났다. 이어 권민호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7.1%), 손석형 민중당 예비후보(7.0%), 윤용길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2.7%), 한승태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이재환 바른미래당 예비후보(각 1.9%) 순으로 나타났다.

▲ 강기윤 자유한국당 예비후보와 여영국 정의당 예비후보. 사진=강기윤, 여영국 예비후보 블로그.
▲ 강기윤 자유한국당 예비후보와 여영국 정의당 예비후보. 사진=강기윤, 여영국 예비후보 블로그.

창원 성산은 고 노회찬 의원의 지역구다. 민주당 예비후보들의 지지율을 더해도 강기윤, 여영국 후보보다 낮았다. 다만, 이 지역 정당 지지율은 민주당 39.0%, 한국당 20.8%, 정의당 13.2% 순으로 민주당이 1위를 차지했다.

통영·고성에서는 자유한국당의 서필언 예비후보(19.0%)와 김동진 예비후보(16.3%)가 나란히 1, 2위를 차지했다. 이어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 양문석(8.9%), 자유한국당 예비후보 정점식(7.6%),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 최상봉(4.8%), 김영수(4.5%), 홍순우(3.2%), 홍영두(3.2%), 무소속 허도학(1.5%), 대한애국당 박청정(1.4%) 예비후보 순으로 나타났다.

통영·고성에서 한국당과 민주당의 예비후보 가운데 적합도를 물은 결과 한국당의 경우 서필언(31.4%), 김동진(27.4%), 정점식(13.3%) 순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은 양문석(17.5%), 김영수(9.7%), 홍순우(9.5%), 최상봉(9.1%), 홍영두(7.8%) 순이다.

창원 성산 여론조사는 KBS창원이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15∼17일 창원시 성산구 거주 만 19세 이상 성인 700명을 대상으로 유선 무작위 임의걸기(RDD)와 휴대전화 가상번호 전화면접조사(95% 신뢰수준에서 표본오차 ±3.7% 포인트) 방법으로 실시했다. 

통영고성 여론조사의 경우 KBS창원이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15∼17일 통영시·고성군에 거주하는 만 19세 이상 성인 700명을 대상으로 유선 RDD와 휴대전화 가상번호 전화면접조사(95% 신뢰수준에서 표본오차 ±3.7% 포인트)를 실시했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 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고.)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몽정인 2019-03-15 18:42:29
통영. 고성. 촌놈들과 서부 경남 촌놈 들은 원래 자한당 지지자 들이다. 서부경남 GTX도 중단 해라. 바르게 잘살기운동, 자유총연맹, 고엽제 전우회,재래시장연합회.통일주체국민회의.전부 자한당 세력들이다,
다음 선거때 너는 단위농협 조합장 하고 너는 시의회 의장하고 너는 수협 조합장 하고
저들끼리 모여 타협 하다가 폭력이 벌어저 망신을 하기도 했다 .지방의 토착 토호들 이놈들을 단죄 안 하면 정의사회는 말장난에 불가 하다 . 지방 공기업. 단위 농협 정부 지원금 농민들은
모른다. 지방 토호 들이 막 도장 파서 지원금 싹쓸이 한다. 지금이라도 늦었지만 철저히 조사해라,

후보단일화필요 2019-02-21 11:10:28
이경우야말로
자한당이야 그렇다치더라도
다른당들은 후보를 내지 않는것이 정치도리아닌가?
지금이라도 단일화를 하는것이 좋을듯하다.

정의없는 국가 2019-02-21 10:53:43
경상남도 지역은 김경수 지사를 배출했고
창원지역은 노회찬이란 훌륭한 정치인을 배출했는데.
문재인 민주정부가 들어섰어도 이명박그네의 더러운 역사를
가진 경상남도 주민들이 있다면 이번기회에 확실한
정체성을 찾아야 한다..도지사와 부산시장.정치인을 만들어낸
수많은 경상남도 지역주민들의 민주정신을 잃지말고
노회찬 정신이나 내년 총선에서도 반드시 문재인 여당이
압승해야 힘없는 국민들이 잘살고 나라가 사는 길이다.
잊지말고 정신차리자..이명박그네의 국정농단.사법농단.
부정부패와 비리자들의 한국당 정치쓰레기들을 청산하지
못하면 경상남도 뿐만이 아니라 이나라의 미래가 불행해질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