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메일 도용 ‘자료 보내라’ 도대체 누가?
청와대 메일 도용 ‘자료 보내라’ 도대체 누가?
정부 내부 자료까지 취득하려는 행위로 파장 커질 듯

청와대를 사칭한 이메일 속 첨부 문서에 가짜 보고서가 발견된데 이어 청와대 고위 관료의 개인 이메일이 도용당해 정부 부처에 자료를 요구했다.

아시아경제 보도로 드러난 청와대 가짜 보고서 사건은 특정세력이 정부 내부 문건인양 조작해 국정운영을 혼란시키려는 목적으로 추정된다. 이번 사건은 청와대 관계자의 이메일을 도용해 정부 문건을 습득하려는 행위에 해당한다. 정부의 내부 자료에까지 접근하려 했던 건데 배후 세력이 드러나면 이 역시 만만치 않은 사안이 될 수 있다.

한국일보는 29일 “올 초 윤건영 청와대 국정상황실장의 개인 이메일 계정이 도용돼 정부 부처에 ‘대북 정책과 관련된 내부 자료를 보내라’고 요구하는 가짜 메일이 발송됐던 것으로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청와대는 보도 내용을 시인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내용을 보완해서 말씀드리면 청와대 공식 메일이 아니고 개인 메일”이라며 “윤건영 실장이 청와대 내 전산정보 책임자에게 바로 신고하고 조치했다”고 말했다.

윤건영 실장이 발송처로 돼 있는 메일을 받은 정부관계자가 실제 이메일을 보낸 사실이 있는지 청와대에 확인한 결과 그런 사실이 없는 것을 인지했고 윤 실장이 이 같은 내용을 전해듣고 신고한 것이다. 김 대변인은 “(윤 실장의 개인)메일 받은 사람 가운데 몇몇이 윤 실장에게 사실 관계를 알려와서 윤 실장이 전산담당에게 알렸다”고 설명했다.

김의겸 대변인은 “윤실장 이메일에 보안을 강화하고 자체로 이메일 분석 및 추적을 했다. 그리고 국내 계정 회사에 통보하면서 IP 추적해달라고 요청했다. 해본 결과 해외 서버를 둔 경우라서 추적이 더 이상 진행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한국일보 보도에 따르면 6월 북미 정상회담 직전에는 정부가 북한의 비핵화 의지를 의심하고 있다는 내용이 담긴 가짜 메일이 국제교류재단 소장 명의로 유포됐다. 청와대를 사칭한 이메일 속 첨부문건에 가짜 보고서가 포함돼 있었고, 가짜 보고서를 인용해 보도했던 아시아경제 사건과 유사하다.

한국일보는 “한반도 비핵화를 둘러싸고 관련국 간에 협상 정보를 빼내려는 치열한 첩보전 또는 정부 외교정책을 흠집내기 위한 고도의 심리전 활동이 이뤄지고 있는 것 아니냐는 관측이 제기된다”고 지적했다.

▲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 ⓒ 연합뉴스
▲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 ⓒ 연합뉴스

한편 청와대 특별감찰반 소속 한 직원이 지인의 뇌물사건 수사 정황을 경찰에 캐물었다는 KBS 보도에 김 대변인은 “특감반원은 해당 직원은 특감반 행정요원이고 소속은 대검찰청 소속이다. 민정 쪽에서 비위 사실을 확인하고 해당 직원을 돌려보냈다. 복귀 사유와 비위 내용도 구두로 통보했다. 관련 내용을 더 확인하기 위해 현재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KBS는 “지난달 경찰청 특수수사과에 청와대 특별감찰반 소속 직원이 찾아왔다. 검찰 출신의 김 모 수사관이었다. 김 씨는 소속을 밝히고 특수수사과가 수사 중이던 ‘공무원 뇌물 사건’의 진행 상황을 물었다”며 “이상하게 여긴 경찰은 검찰에 송치한 사건의 입건자 숫자만 알려주고, 나머지 요청은 거부했다. 그리고 청와대에 바로 연락해 김씨의 신분과 해당 사건을 감찰하는지 확인했다. 청와대의 답변은 김씨가 감찰반 소속은 맞지만 진행 중인 감찰은 없다는 것이었다. KBS 취재결과 김씨는 피의자인 건설업자 최모 씨와 아는 사이로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구체적 비위는 감찰을 통해 드러날 예정이지만 최근 청와대 경호처 직원의 폭행, 김종천 의전비서관의 음주운전에 이어 청와대 공직기강이 흐트러진 사건으로 기록될 것으로 보인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짱돌 2018-11-30 01:11:28
국정원은 아직 댓글 놀이냐 저런 범죄 첩보 안보 위해 사범도 못 잡고!!

저런 중대 사안을 외국 ip라고 대충 덮고 가면 정부의 무능 자인이다!

평화 2018-11-29 18:02:03
한국 포털 이메일 해킹하려면 쉬울걸? 우리나라 개인정보 털린 적이 한두 번인가. 그나마, 구글 Gmail은 좀 나으려나.

국민 2018-11-29 17:21:51
이재진이~~ 이 멍청아~ 사실관계를 떠나 문법이 안 맞잖아~~ 다시 읽어 봐라!!!! 그리고 이럴 땐 비위가 아니라 사실이 아니라고 써야지.. 수준이 참말로.. 국어공부 다시 해라~ 인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