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희 전 대통령님 송구” 전원책 발언 ‘경징계’
“박정희 전 대통령님 송구” 전원책 발언 ‘경징계’
발언 후 4개월 방송하다 하차했는데 “퇴출됐기 때문에” 경징계?… “퇴출이라 하더라도 심의는 방송 내용만 판단해야”

“너무 옹졸한 처사입니다. 저 세상에서 요즘 몹시 마음이 괴로울 박정희 전 대통령님, 송구스럽다는 말씀 올립니다.”

전원책 전 TV조선 앵커가 TV조선 메인뉴스인 종합뉴스9에서 박정희 전 대통령 탄생 100주년 기념우표 발행이 취소된 점을 언급하며 한 ‘앵커 멘트’다. 이 같은 발언에 TV조선 내부에서까지 반발이 나왔지만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재승인 때 감점이 되는 ‘법정제재’를 하지 않았다.

방통심의위는 6일 방송심의소위원회를 열고 지난해 7월13일 방영된 TV조선 종합뉴스9에 여야 추천 위원 전원 합의로 ‘권고’를 결정했다. ‘권고’는 경징계로 방송사 재승인 때 감점을 받지 않는다. 

▲ 지난해 7월13일 TV조선 보도화면 갈무리.
▲ 지난해 7월13일 TV조선 보도화면 갈무리.

해당 방송은 뉴스의 진행자가 뉴스에서 독재자인 특정 정치인에 대한 주관적인 감정을 내보낸 점도 문제지만 뉴스에서 정치인에게 ‘높임말’을 쓰지 않는다는 원칙도 깨 논란이 된 바 있다. 보도 다음날 TV조선 기자 80명이 이례적으로 성명을 내고 반발하기도 했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 종합편성채널팀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회의 때 한 위원이 “앵커가 편향적인 발언을 해 퇴출된 점을 감안해 권고 의견을 낸다”고 밝혔다. 그러자 다른 위원이 “앵커 발언에 신경을 기하도록 하고 다음부터는 사견을 넣지 않도록 해 ‘권고’로 하자”고 말해 합의가 이뤄졌다.

그러나 이날 심의는 논란의 여지가 크다. 전원책 전 앵커가 ‘문제적 발언을 했다’는 이유로 ‘퇴출’됐다고 보기 힘들고 퇴출여부가 심의에 영향을 미치는 것도 부적절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전원책 전 앵커가 문제가 된 발언을 한 건 지난해 7월이고 하차한 건 4달이나 지난 11월이다. 만일 TV조선이 해당 발언이 문제라고 판단했다면 즉각적으로 사과나 정정, 해명을 하거나 진행자를 교체하는 등의 대응을 했어야 한다. 실제 전원책 전 앵커가 하차한 데는 발음문제, 시청률 정체 등이 복합적으로 영향을 미친 것으로 알려졌다.

TV조선이 전원책 전 앵커가 잘못을 해 ‘퇴출’한 것이라면 TV조선의 다른 프로그램에 출연하지 않는 게 정상적이지만 그는 TV조선 시사토크 프로그램 ‘강적들’에 패널로 출연하고 있다.

전원책 전 앵커 하차 당시 TV조선의 보도자료를 보면 전원책 앵커에 대한 TV조선의 태도를 엿볼 수 있다 TV조선은 “전원책 변호사는 앵커로서 12월8일까지 일한 뒤 이르면 12월말부터 TV조선의 새로운 심야토크쇼 ‘전원책의 토크로 세상을 읽다’를 맡게 된다” “전 변호사는 그간 TV조선 메인뉴스의 시청률을 높이고 뉴스를 분석적이고 심층적으로 전달하는데 공을 세웠다. 새 프로그램을 통해 전 변호사의 진면목이 더욱 잘 드러날 것”이라고 밝혔다. 그 어디에도 문제된 뉴스 진행자에 대한 비판적 태도는 찾아볼 수 없다.

물론,  4기 방통심의위는 ‘정치심의’를 지양한다는 이유로 토론자나 패널의 발언이 다소 편향되거나 주관적일 경우 제재를 하지 않는다고 밝혀왔다.  그러나 전원책 전 앵커는 패널이 아닌 방송사 메인뉴스의 진행자이기 때문에 이 같은 발언을 한 건 차원이 다른 문제다.

만일 전 앵커가 퇴출됐다고 하더라도 심의에 방송사의 조치를 감안하는 점도 논란의 여지가 있다. 김언경 민주언론시민연합 사무처장은 “방송 내용을 심의하는데 대책마련, 퇴출여부 등이 왜 영향을 미치는지 이해하기 힘들다. 심의는 방송에 문제가 있는지 여부를 판단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김언경 처장은 “(여야 추천 위원이) 전원 권고를 결정한 점도 이해가 되지 않는다”면서 “이 뿐 아니라 TV조선 ‘탐사보도7‘에서는 사람이 죽는 모습을 내보내는 심각한 문제를 드러냈는데도 경징계인 권고가 나왔다. 위원들이 제대로 심의규정을 숙지하고 있는지 의문”이라고 지적했다.

TV조선은 지난해 3월오보·막말·편파방송 관련 법정제재(중징계)를 연 4건 이하로 유지하지 않으면 ‘시정명령’을 받게 되고 누적되면 재승인이 취소되는 조건부 재승인을 받은 바 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천박한 수구씨레기 2018-03-29 21:07:20
대가리가 세뇌된 수구씨레기들이 존재하고 있는 한 나라발전은 요원하다
친일군사독재 부역자들과 그 배후세력 추종자들이 기득권을 누리고 있는 한
대한민국은 절대로 선진국이 될 수 없다

정의없는국가 2018-03-20 13:46:27
이명박그네 두독재 암덩어리들과 그부역자놈들이
거짓과 조작질로 그리고 도둑질로 나라빚은 하늘높은줄 모르고 치솟고
경제는 파탄..법과원칙은 시궁창 썩은물로..국민은 개.돼지 취급받고
이제 우리 촛불혁명으로 정권을 바꿔놓고 법과원칙 정의를 세우려하니
암덩어리 숙주들이 살려고 개발악하며 독재자 박정희를 두둔하고
이명박그네 두 반역자들을 옹호하며 태극기의 명예를 더럽히고 거리에다
내버린 반역자들 그리고 친일매국의 개언론과 쓰레기 양아치 개.쌍도 정치
쓰레기들..좃선의 양아치 쓰레기짓은 친일 개언론이기에 가능하다.
국가와국민을 진정으로 위한다면 언론과 방송의 공정성과 진실을
밝혀야 함에도 조.중.동.암덩어리 숙주들은 지금도 수단방법을 가리지않고
검찰 수사에 대해 범죄자들을 옹호하는 친일개언론들...

종다리 2018-03-08 13:46:40
저시끼좀 티비에서 안봤으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