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YTN, 외주 PD 코로나 확진으로 사옥 일부 폐쇄
YTN, 외주 PD 코로나 확진으로 사옥 일부 폐쇄
사옥 6층 상주 인력에 자택 대기 지시 등 방역 조치 나서

서울 상암동 YTN 사옥을 다녀간 외주 PD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사옥 일부가 폐쇄되는 등 YTN이 방역 조치에 나섰다.

지난 11일 사옥 6층을 방문한 외주PD A씨가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고, 이 소식은 15일 오후 YTN 쪽에 통보됐다.

YTN 사이언스TV 외주업체 PD A씨는 지난 11일 사옥 6층 사이언스TV국에서 시사에 참여한 후 귀가했다. A씨는 시사 중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준수했다.

A씨와 밀접하게 접촉한 2명은 현재 증상은 없지만 사측은 코로나 검사를 지시하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YTN 사측은 사이언스TV와 보도제작국, 노동조합 등 사옥 6층에 상주하는 인력에게 자택 대기를 지시하고 6층은 폐쇄했다. 현재 방송은 일부 자막 표기 등을 제외하고 정상 운영되고 있다.

YTN 측은 “방역 당국과 추후 조치를 논의하고 있다. 비상방송에 들어갈 경우 준비된 매뉴얼에 따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서울 상암동 YTN 사옥. 사진=김도연 기자.
▲ 서울 상암동 YTN 사옥. 사진=김도연 기자.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평화 2020-09-16 11:36:04
어려울 때 공조해야 나라의 미래가 있다. 서로 돕고 조금만 더 조심(항상 마스크 착용, 손 씻기)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