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주체사상 포기했나” 이인영 사상 검증한 태영호
“주체사상 포기했나” 이인영 사상 검증한 태영호
[이인영 통일부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태영호 “태영호와 이인영의 두 김일성 주체사상 신봉자”…이인영 “사상전향, 북과 남쪽 독재정권이나 요구”

이인영 통일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자리에 색깔론이 등장했다. 23일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태영호 미래통합당 의원은 자신과 이 후보자가 “주체사상 신봉자였다”며 이 후보자에게 “언제 사상전향을 했느냐”고 물었다. 이 후보자가 대학시절 전대협(전국대학생대표자협의회) 의장 1기 출신인점을 고려한 질문이다. 

태 의원은 ‘태영호와 이인영의 두 김일성 주체사상 신봉자의 삶의 궤적’이란 주제의 판넬을 들고 나와 “내가 주체사상 신봉자 원조다”라며 “전대협 조직성원들은 매일 아침 김일성 초상화 앞에서 남조선을 미제 식민지로부터 해방시켜달라고 했다”고 말했다. 

이에 이 후보자는 “북쪽에서 잘못 알고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며 “그런일은 없었다”고 답했다. 

▲ 23일 국회에서 진행되고 있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후보자(오른쪽) 인사청문회. 왼쪽은 태영호 미래통합당 의원. 사진=노컷뉴스 갈무리
▲ 23일 국회에서 진행되고 있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후보자(오른쪽) 인사청문회. 왼쪽은 태영호 미래통합당 의원. 사진=노컷뉴스 갈무리

 

태 의원은 “이번 총선에서 지역구 선거를 하는 과정에서 ‘태영호는 빨갱이다’, ‘사상검증이 안 됐다’는 지적이 많았다”며 태 의원이 ‘대한민국 만세’를 외친 첫 기자회견 사진을 꺼내 들었다. 이어 “이 후보자님의 삶의 궤적을 들여다봤는데 어떻게 언제 사상전향을 했는지 찾지 못했다”고 사상전향 시점을 물었다. 

이 후보자는 “전향은 북에서 남으로, 남에서 북으로 간 사람들이나 하는 것”이라며 “제게 사상전향 여부를 묻는 것은 아무리 청문위원으로 물어본 것이라 해도 온당하지 않은 질의내용이라고 본다”고 답했다. 이어 “북에서는 사상전향이 강요되는지 모르겠지만 사상과 양심의 자유가 사회정치적으로 (인정되고) 민주주의 발전수준에서 강요하지 않는다. 사상전향 여부를 묻는 것은 아직 남쪽 민주주의의 이해도가 떨어지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 ▲ 23일 국회에서 진행되고 있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태영호 미래통합당 의원이 자신의 기자회견 사진을 들고 있다. 이 자리에서 '대한민국 만세'를 외쳤다고 말했다. 사진=노컷뉴스 갈무리
▲ ▲ 23일 국회에서 진행되고 있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태영호 미래통합당 의원이 자신의 기자회견 사진을 들고 있다. 이 자리에서 '대한민국 만세'를 외쳤다고 말했다. 사진=노컷뉴스 갈무리

 

태 의원은 재차 “그럼 주체사상을 언제 버렸는지 밝혀달라”고 하자 이 후보자는 “그때도 주체사상을 신봉하지 않았고 지금도 아니다”라며 “그럼에도 이런 이야기가 제게 사상전향을 강요하거나 추궁하는 행위로 오인되지 않길 바란다”고 했다.

해당 질의에 앞서 김영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의사진행발언 때 “후보자에 대한 사상 내지 정책에 대한 검증을 해야하는데 가족 신상에 너무 집중하는 모습을 목도했다”며 야당의 과도한 자료요구를 비판했다. 태 의원은 이 발언을 인용하며 “김영호 의원도 사상을 검증하는 자리라고 말씀하셨다”고 했다. 

이 후보자는 “사상검증과 사상전향을 강요하는 것은 다른 얘기”라며 “사상전향을 강요하는 것은 북과 남쪽독재정권시절”이라고 말했다. 

김 의원은 태 의원을 향해 “질의에 유감을 표명한다”며 “대한민국 출신의 4선 국회의원인 통일부 장관 후보에게 어떻게 주체사상을 포기하라고 할 수 있느냐”며 “이는 국회를 모욕하는 행위”라고 비판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국민 2020-07-25 09:54:07
박지원 임종석 이인영은 사퇴하라!!!!

애국자 2020-07-23 17:12:59
당연히 종북 김일성신봉자가 통일부장관이 되면 안되지
여기는 자유대한민국이다 이인영같은 종북주의자가 통일부장관이된다면 김정은을 대통령 시켜라

노란우산 2020-07-23 16:28:42
만세 불렀다고 태영호를 믿는 국민 얼마나 될까 아무도 모르다. 전쟁 나면 안위를 위해 또 전향의 경험을 살릴지. 그래서 국회 정보위는 안 된다는 말이 나온 게 아닐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