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KBS, 24시간 뉴스 스트리밍 도전한다
KBS, 24시간 뉴스 스트리밍 도전한다
[단독] 24시간 뉴스 보여주는 ‘OTT KBS뉴스 24 LIVE’ 9월 론칭

KBS가 24시간 뉴스 스트리밍에 도전한다. 9월1일 론칭 예정인 ‘OTT KBS 뉴스 24 LIVE’는 디지털 전송망을 통해 24시간 KBS 뉴스를 내보내는 것이 목표다. 

‘OTT KBS 뉴스 24 LIVE’ 출시는 7월1일 양승동 KBS 사장이 발표하는 ‘KBS 경영혁신안’에 포함될 것으로 보인다. 

지난 24일 비공개로 열린 KBS 이사회에서 직원 감축과 수신료 현실화 등을 골자로 한 경영혁신안 관련 보고가 제출됐는데 7월1일 발표되는 최종안에는 24시간 뉴스스트리밍 콘텐츠 등이 추가될 것으로 보인다. 

OTT KBS뉴스 24 LIVE는 TV망이 아닌 디지털 전송망을 통해 24시간 뉴스가 스트리밍되는 것이 핵심이다. 예를 들어 KBS 홈페이지, 마이K 어플리케이션, 유튜브 등 다양한 디지털 플랫폼에서 스트리밍 되는 것이다. 

해당 서비스는 KBS의 디지털뉴스기획부에서 제작 진행 중이다. 디지털뉴스기획부는 5월부터 해당 서비스를 준비해왔고 6월 동안 보도본부장 등 간부들과 경영진, 유관 부서에 제안 설명을 마친 상태다.

▲ KBS 사옥
▲ KBS 사옥

김대영 KBS 디지털뉴스기획부장은 29일 미디어오늘에 “‘OTT KBS뉴스 24 LIVE’는 TV 시청 습관이 없어서 스마트폰 등으로 스트리밍 뉴스를 보고 싶은 사람을 위한 서비스”라며 “KBS 1TV 전체 시간대의 약 3분의 1이 뉴스인데, 빈 시간에 KBS가 만들고 있는 다양한 디지털 콘텐츠를 배치하고 ‘OTT KBS뉴스 24 LIVE’팀의 오리지널 뉴스 또한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부장은 “예를 들어 뉴스가 빈 시간대, 즉 ‘뉴스8’(가칭)을 오리지널 콘텐츠로 만들겠다는 것”이라며 “이를 위해 인력과 예산 등은 회사와 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물적 자원이 없으면 굉장히 힘든 일”이라면서도 “KBS는 24시간 뉴스 스트리밍을 할 수 있는 역량이 있다고 생각한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한편 7월1일 KBS가 공개하는 경영혁신안에 관심이 쏠리고 있는 가운데 보도본부의 재난보도 서비스와 ‘OTT KBS 뉴스 24 LIVE’ 등이 콘텐츠 부분 혁신의 핵심 서비스로 발표될 것으로 알려졌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스타듀 2020-06-29 18:11:10
뉴스 수준을 보고 말해라. 송현정, 성재호 같은 것들이 철밥통으로 득시글대는데다 적폐노조까지 있어서 문제인데 전달매체가 문제인지 아나보네. 그 수준에 24시간 해봤자 공해밖에 더되나.

바람 2020-06-29 12:46:36
도전하라. 실패 없이 만들어진 역사는 없다. 그리고 실패했을 시 비난하지 말고 격려해줘라. 그리고 정부는 IT업계에서도 실패할 때 고용안정을 보장을 해주는 복지 시스템을 만들어라. 미국 실리콘 밸리는 그냥 생긴 게 아니다. 서로 협력하고 공조해야 국가는 발전한다. 실패와 고용안정에 초점을 맞춰라. 물론 투아웃일 때도 계속 도전한다면, 강한 페널티를 줘야 한다. 도덕적 해이와 고용안정, 도전정신 사이에서 균형점을 찾는 게 우리 모두의 역할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