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영상] 황교안 “대구 명칭? 지역감정에 기대보겠다는 구태정치 없어져야”
[영상] 황교안 “대구 명칭? 지역감정에 기대보겠다는 구태정치 없어져야”
대구 명칭 안 된다면서 우한 명칭은 계속

24일 미래통합당 최고위원회에서 황교안 대표가 감염병 명칭을 놓고 정부가 대구 명칭을 사용해 대구 시민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를 남겼다고 비난했다. 하지만 황교안 대표는 명칭에 우한 지역명은 계속 고수했다. 황 대표는 이어 “이참에 지역감정에 기대보겠다고 하는 구태정치는 없어져야 한다. 허위 마타도어를 악용하는 얕은 정치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국민 2020-02-25 23:47:50
아래~ 그만 까불어라!!!

오빠 2020-02-25 16:08:21
국민아!!! 아무리 교활이가 좋고 스쿼팅이 좋더라도 너무 빨아대지 말어.
어제 봤잖어? 까딱하다간 너도 우환폐렴 확진 받는다.

국민 2020-02-25 13:05:06
황교안 얘기가 옳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