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소심 무죄’ 송희영 전 주필 “검찰 강압수사 드러나”
‘항소심 무죄’ 송희영 전 주필 “검찰 강압수사 드러나”
서울고법 “스폰서 관계” 원심 깨고 박수환·송희영에 무죄… 송희영 “정권 하명서 시작한 무리한 수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미쳤냐 2020-01-10 10:44:39
김도연 기자 그렇게 안봤는데 실망입니다. 막장 기사를 쓰는군요. 송주필은 조카 채용청탁에 연임로비에 기사청탁에 시계에 수표도 여러장 받은 사람인데 송주필 입장까지 받아써주나요? 이 사건이 검찰의 강압수사에 초점을 맞출 사건입니까? 대우조선해양 분식과 비리에서 파생돼 국민혈세를 좀먹은 국가적 사건입니다. 검찰이 밉다고 기사를 이런식으로 쓰면 안되죠. 이런게 무죄가 나온다는게 오히려 사법적폐 아닐까요?

알데바란 2020-01-09 15:21:54
역시 최고의 적패는 개판들임!!!

알고싶다 2020-01-09 14:31:43
재판부 무죄라니 어이없다 김영란법 어디갔냐

바람 2020-01-09 12:31:28
2017년 1월 기소면 박근혜 정권 때네. 난 최종심을 보고 판단하겠다. 근데 이 재판을 보니까 검찰은 정권보다 자기 집단권력을 지키기 위해 더 수사권/기소권을 남용했네. 지금 검찰 수사권과 공소권을 옹호하는 보수와 조선일보를 보면 참 아이러니하다.

날마다적자 2020-01-09 12:19:13
이거 원...요새 재판부가 이상한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