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300억 지원 폐지 청원 20만명 돌파
연합뉴스 300억 지원 폐지 청원 20만명 돌파
2주도 안돼 청와대 답변 기준 채워, 청와대 “조금 기다려봐야”, 연합 “할 말 없어…폐지는 반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얀돗배 2019-04-16 19:53:23
일개 월급쟁이인 본부장을 잘랐다니, 짐작에 본부장은 아직은 일할 나이로서 자녀들을 키워야 할텐데...
그리고 월급쟁이가 사건사고 뉴스도 아니고 민감하고 파급력이 높은 정치기사에 자신의 의지로 그렇게 보도할수 있겠어요?
고작 힘 없는 월급쟁이와 직원들을 자르고 부서개편했다고 변명을 대시다니...
정말로 국가지원금을 폐지해야 정신을 차리겠군요.ㅉㅉㅉ

꼭 폐지 2019-04-16 10:13:35
국민들의 염원을 담아
꼭~ 반드시~
국민의혈세 332억원 지원 폐지해야!

고의성100 2019-04-15 22:35:53
연합뉴스의 이런 행태가 뭐 하루이틀있던건 아니지...
솔찍히 이정도면 실수나 사고라기보다는 고의성이 있는거다.
일베 싸이트에서나 봄직한 일들이 방송을 통해 나오는데도 아누 제재조치가 없다는점..
이건 책임자 역시 일베일것 이라는 합리적 의심에 다다르게 할것이다.

책임은 있지만 돈은 받아야겠다는 뻔뻔함에 혀를 내두르고 법이 그렇다니 어쩔수없다만..
국민적인 신뢰가 떨어진 뉴스를 어느 매체에서 인용을 할지,, 그리고 떨어진 신뢰도는 어떻게 찻을지... 고민을 해봐야 할거다.


바람 2019-04-15 21:41:55
참고로 우린 법치국가, 민주주의 나라이다. 북한처럼 인민법이 아냐. 20만이 넘어도 일베 폐쇄 못 했고, 이재용 2심 재판관도 그대로 뒀다. 청와대 권한으로 다 할 수 있는 게 아니다. 우린 법을 존중해야 한다.

바람 2019-04-15 21:37:18
김정은 여사라고 하는 mbn도 폐지 해야지. Mbn은 뻔뻔하게 어떤 조치도 없잖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