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협회 줄줄이 성명 “기자 폭행 용납 안돼”
기자협회 줄줄이 성명 “기자 폭행 용납 안돼”
민주노총 결의대회 취재하던 MBN·TV조선 기자 폭행 피해에 강력 반발

지난 3일 국회 앞 민주노총 ‘노동법 개악저지’ 집회에서 벌어진 취재진 폭행 피해에 기자협회들이 연이어 비판 성명을 내고 있다.

한국기자협회는 4일 성명을 내 “집회 현장에서의 폭력을 동반한 취재방해 행위는 곧 국민의 알권리를 막는 처사임을 직시해야 한다”며 “민주노총은 이번 사태에 정중한 사과와 함께 더 이상 유사한 사태가 발생되지 않도록 재발 방지책을 마련해야한다”고 밝혔다. 지난 3일 열린 민주노총 ‘탄력근로제 단위시간 확대 등 노동법 개악 중단 촉구 결의대회’ 참가자가 MBN 촬영기자와 TV조선 수습기자에게 폭력을 가한 사건 관련이다.

한 MBN 촬영기자는 지난 3일 오후 3시께 집회 현장에서 취재거부를 당해 촬영을 철수하려고 사다리에 내려온 직후 한 집회 참가자에게 밀려 발목을 접질렀다. TV조선 수습기자는 집회시위법 위반으로 연행된 조합원들이 유치된 영등포경찰서에서 취재를 하다 조합원들에게 폭행을 당했다. 모두 영등포경찰서에 폭행 사건으로 신고됐다.

▲ 민주노총은 지난 4월3일 국회 앞에서 근로기준법 및 최저임금법 일부개정안 국회 통과를 반대하는 ‘탄력근로제 단위시간 확대 등 노동법 개악 중단 촉구 결의대회’를 열었다. 사진=민주노총
▲ 민주노총은 지난 4월3일 국회 앞에서 근로기준법 및 최저임금법 일부개정안 국회 통과를 반대하는 ‘탄력근로제 단위시간 확대 등 노동법 개악 중단 촉구 결의대회’를 열었다. 사진=민주노총

기자협회는 “TV조선 기자들이 민주노총 집회 현장에서 모욕과 폭언, 위협을 당하는 사례는 종종 있었지만 사회부 기자들의 주요 출입처로 취재의 권리와 자유가 보장되는 경찰서 내에서 폭행이 일어난 적은 없었다”며 경찰서 내 폭행사건에 대한 철저한 진상조사를 촉구했다.

기자협회는 “이번 민주노총 일부 조합원들의 취재기자 폭행에 유감을 표명하며 기자들에 대한 폭행에 대해 강력히 대처할 것”이라 밝혔다.

방송기자연합회도 4일 성명을 통해 “폭행과 폭언을 행한 몇 명만으로 민주노총 전체를 싸잡아 비난할 수는 없는 일”이라며 “하지만 이 날의 집회는 민주노총 위원장 등 핵심 집행부가 주도했다는 점에서 비판을 피할 수 없다”고 썼다.

방송기자연합회는 “(현장에서) 인간 존엄성과 평등, 노동자 권리 향상이 목표인데, 언론 노동자의 존엄성을 무시하는 폭언이 쏟아졌다”며 “‘노동법 개악 저지’가 집회의 목표인데, 노동법의 보호를 받아야 할 방송기자를 폭행하는 일이 발생했다”고 비판했다.

연합회는 “이 땅 3천 명 방송기자들의 뜻을 모아 강력히 주장한다”며 “언론자유를 폭행과 폭언으로 짓밟은 사건에 대해 민주노총은 책임 있는 사과를 하고 같은 일이 되풀이되지 않도록, 집회 참가와 진행에 대한 구체적인 지침을 마련하라”로 요구했다.

TV조선 기자협회는 이날 “민주노총의 이번 폭력 사태와 관련해 강력히 항의하고 민주노총의 정확한 진상 규명과 공식 사과를 요구한다”며 “이와 함께 경찰서 안에서 취재기자 폭행 사건이 일어난 것에 대해 영등포경찰서에도 유감을 표명한다”고 성명을 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반민특위 2019-04-04 23:20:54
수 많은 독립운동가, 민주화운동가, 시민들이
학살당하고 암살당하고 고문당하고 사법살인을 당했을 때 침묵하더니...

에휴 2019-04-04 23:19:23
지랄도 풍년 맞네.... 두들겨 맞으니 지랄들하고 지들이 오보내고 헛짓거리들 할때는 입다물고.....아놔 기레기 쇄이들
이러니 기레기소리듣지

반민특위 2019-04-04 23:25:08
심지어 빨갱이는 죽여도 돼 라는 푯말을 들고 찍은 아나운서?가 있었지...그것에 대해 비판한 기자? 언론 있나?
창피하지 않나...그런 기사를 가쉽거리처럼 쓰는 기사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