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정부광고 많이 받은 신문사 ‘동아’ ‘조선’ ‘중앙’ 순
정부광고 많이 받은 신문사 ‘동아’ ‘조선’ ‘중앙’ 순
정부광고비 현황, 조중동 1~3위 유지, 박근혜 정부 한겨레는 10위권 밖으로 떨어지기도

정부로부터 가장 많은 광고비를 받은 신문사는 동아일보였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노웅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한국언론진흥재단으로부터 제출받은 전국일간지 정부광고비 집행현항에 따르면 2013년부터 2018년 8월까지 정부광고비를 가장 많이 받은 신문사 1위는 동아일보, 2위 조선일보, 3위 중앙일보다.

이 기간 동안 동아일보는 513억원의 정부 광고비를 받았다. 이어 조선일보 460억원, 중앙일보 449억원 순이다. 이들 세 신문은 2013년부터 올해까지 광고비 수주 신문사 1~3위를 차지했다.

▲ 조선, 중앙, 동아일보 사옥의 모습.
▲ 조선, 중앙, 동아일보 사옥의 모습.

반면 같은 기간 한겨레와 경향신문의 정부 광고는 각각 247억원, 239억원으로 조중동의 절반 규모에 그쳤다. 박근혜 정부 때인 2013~2016년의 경우 한겨레와 경향신문의 정부광고비 순위는 7위 아래에 머물렀고, 2015년 한겨레는 10위권 밖으로 떨어졌다. 문재인 정부 집권 후인 2018년의 경우 한겨레와 경향이 각각 4위와 7위를 기록하며 정부광고비 수주 순위가 올랐다.

한겨레와 경향신문의 발행부수가 조중동에 못 미치는 건 사실이지만 한겨레, 경향신문보다 발행부수가 적은 서울신문(284억 원), 문화일보(270억 원)의 광고비도 한겨레, 경향보다 더 많았다.

노웅래 의원은 “특정매체에 정부광고가 집중되고 있는 것은 문제”라며 “매체간 지역간 형평성 있게 집행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의없는국가 2018-10-19 10:45:37
참.어처구니없는 문재인 정부의 언론관이다.
이명박그네 두정권에서 벌어진 조.중.동의 친일개언론들의
범죄 행위와 가짜뉴스를 보면서도 지금도 문재인 정부하에서
버젓히 이들 친일개언론들에 가장많은 광고를 주고있다니.
제정신이 박혀있는지 참으로 개탄스러운 일이다.
지금도 문재인 정부하에서 가짜뉴스와 정부죽이기를 마다하지않고
날마다 깎아내리며 정부를 비판하고 명예를 더럽히고 있는 친일개언론에
정부에서 이들에게 가장많은 광고비를 지출하고 있다니..도대체
문재인 청와대는 무엇을 하고있는지 적폐청산은 얼굴마담이냐.
국민을 무시하는 정권치고 오래가는 정부없다는 것을 명심해라.
문재인 정부가 국민의 지지를 받으려면 이런일들부터 제대로
처리하고 선거애기 해라..뒷통수 맞지않으려면 말이다.

fltlah 2018-10-19 08:58:56
조 동에는 광고비를 한 푼도 주어서는 안된다. 고루 분배한다고?

qODEJDL 2018-10-19 08:39:10
조중동에는 정부광고 절대로 주지말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