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3·1절 연설… 불편한 심기 드러낸 조선·중앙
문 대통령 3·1절 연설… 불편한 심기 드러낸 조선·중앙
[아침신문 솎아보기] 조선 “일본과 갈등 부를 것” 중앙 “북 비핵화 이야기 빠져”…경향 “일본에 가장 강력한 메시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담덕 2018-03-02 13:33:39
99주년 삼일절. 삼일운동의 목적이 뭔지를 모르는 좃중동이구만.

지나가다 2018-03-02 14:15:06
조선일보 논조야 예전부터 그런것은 알겠지만..어이가 없는것이..
일본이 힘이 쎄니까.. 굴복하거나 피해가야 된다는 말인데..
그럼 국민의 자존심은 어디에 둬야 하는건가??

그리고 일본이 그렇게 강한데 왜 위안부 관련해서는
국제사회의 비난을 받고 있는지 설명을 좀 해보지??

난 아무리 국제사회가 힘의 논리가 강하다고 해도..
기본적으로 진실만큼 큰 힘은 없다고 생각한다..

앞으로 일본에 대해서는 사실을 바탕으로 꾸준히
일관성 있게 밀고 나가면 바뀔거라고 믿는다..

선운산 2018-03-02 13:09:23
걍 조선일보는 일본 신문해라
사옥도 니들 좋아하는 니퐁으로 가고

매국노언론 2018-03-02 15:49:37
쪽바리 심기가 불편하듯 매국노 언론이니 그렇겠지.
이것들은 북한을 욕하면서 탈북자로 돈 벌어먹고 있으니,
쓰레기 중 똥떵어리들.

제이 2018-03-02 17:37:33
나라 팔아먹는 언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