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KBS에는 아직 학도호국단 출신이 남아있다”
“KBS에는 아직 학도호국단 출신이 남아있다”
[인터뷰] MB국정원의 ‘무관용 원칙’으로 ‘차마고도’ PD에서 블랙리스트로 축출된 이상요 전 KBS PD “경영진 교체로 위축된 조직에 활력 넣어야”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1656 2017-09-28 01:36:33
이 나라가 아직 북한과 적대하고 있기 때문이다. 평화공존? 북한이 저지른 무수한 범죄, 군사작전 행위를 봐라. 판문점 도끼사건, 김진조 청와대 침투사건, 울진삼척 무장공비, 땅굴, 1996년 강릉 무장공비, 평화의댐의 원인이 된 황강댐, 연평도 포격, 연평해전1차 2차, 천안함 침몰,
핵실험과 핵무기 개발..
아니 이런 상대와 무슨 평화 공존이란 말이야?
하루 빨리 제압해서 흡수 통일해야지, 도대체 자생간첩 들이 왜 이래 많아 적당히해..

북한하고 625에 이은 내전이 계속 되고, 디도스 테러 계속하는데 무슨 자유야.
북한흡수 통일 때까진 자생간첩 통제할 수 밖에 없어.
정신차려, 북한 흡수통일 되고 나면 중국과 경쟁해야 되.
그 동안 당-명나라-청나라, 또 625중공군 때...

그림자 2017-09-27 18:21:10
적폐청산이 변질되면 뭐가 된다구? 숙청이 되는거지~~ 정권이 바뀔때 마다 되풀이되는 노역자들의 수난 옥석은 가리되 숙청이 되어선 안된다!!~

초립동 2017-09-27 16:30:55
현 총국장 송**, 전 예능국장 박**, 방송본부장 김**, 전 시청자국장 박**, 자회사 부사장 송**, 자회사 전 사장 박**, 전 센터장 성**, 현 KBS 이사 ***, 현 시청자위원 박**, 전 예능국장 박**(현 모 미디어대표), 두군데 자회사 사장 박**, 전 경영본부장 지** 등 잘나가는 사람 많음. 30여명 중 반 이상이 지난 9년 동안 고위보직에 올랐음.

보라돌이 2017-09-27 16:03:45
KBS, MBC에서 9년간 이명박근혜에게 충성 않는 사람들에게, 일제에서 독립운동가에게 한 그대로 악랄하게 했어요. KBS사장을 역임한 이병순, 김인규, 길환영, 조대현, 고대영은 을사5적과 동급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