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할머니 가시는 길은 외롭지 않았습니다

[현장] 고 김복동 할머니 영결식…시민들 “할머니가 걸어온 발걸음을 잊지 않겠습니다”

이소현 대학생 기자 김현정 PD sohyun@mediatoday.co.kr 2019년 02월 01일 금요일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저작권자 ⓒ 미디어오늘(http://www.media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