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윤석열 대변인 ‘전언 정치’ 논란 ‘선배 기자’ 이동훈 사퇴
윤석열 대변인 ‘전언 정치’ 논란 ‘선배 기자’ 이동훈 사퇴
“일신상의 이유로 직 내려놓는다” 사퇴 이후 전원 꺼놓은 이동훈 대변인…‘전언 정치’ 등 공보 비판 의식한 듯

윤석열 전 검찰총장 측 대변인을 맡은 이동훈 전 조선일보 논설위원이 20일 대변인에서 물러나겠다고 밝혔다. 윤 전 총장 대변인을 맡은 지 열흘 만이다. 이 대변인은 지난 10일 윤 전 총장 측의 대변인으로 선임됐다.

[관련 기사: 윤석열 대변인 조선일보 이동훈 과거 칼럼 “윤석열의 검찰이 야당 압박” ]

이 대변인은 20일 기자들에게 “일신상의 이유로 직을 내려놓는다”며 “이후 공보 관련 문의는 이상록 대변인에게 해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해당 메시지 이후 20일 오전 이동훈 대변인의 전화기 전원은 꺼져있는 상태다.

▲이동훈 전 조선일보 논설위원. 윤석열 전 검찰총장 대변인으로 활동했지만 10일만에 그만두게 됐다.
▲이동훈 전 조선일보 논설위원. 윤석열 전 검찰총장 대변인으로 활동했지만 10일만에 그만두게 됐다.

이동훈 대변인의 사퇴로 이상록 국민권익위원회 홍보담당관(전 동아일보 법조팀장 출신)이 홀로 대변인직을 수행하기로 했다.

이상록 대변인은 기자들에게 “이동훈 전 대변인 관련해 말씀 드리겠다. 윤석열 전 총장은 18일 금요일 저녁 두 대변인을 만나 앞으로 국민 앞에 더 겸허하게 잘하자면서 격려했다”며 “하지만 이 전 대변인은 19일 오후 건강 등 사유로 더 이상 대변인직을 수행하기 어렵다는 뜻을 밝혀왔다”고 전했다.

이어 “윤 전 총장은 아쉬운 마음으로 이를 수용했다”며 “이에 따라 당분간은 저 혼자 대변인 역할을 맡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일각에서는 윤 전 총장의 국민의힘 입당 여부를 둔 메시지 혼란 때문에 대변인 사퇴가 이뤄진 것이 아니냐고 추측이 나오지만 이상록 대변인은 이동훈 전 대변인의 사퇴 이유를 건강상의 이유라고만 밝혔다.

앞서 지난 18일 이동훈 전 대변인은 윤 전 총장의 국민의힘 입당에 대해 긍정 입장을 표명했다가 이후 입당 문제는 추후에 결정할 것이라 번복한 바 있다.

‘국민의힘 입당 번복’ 외에도 윤석열 전 총장의 최근 행보가 부정적 평가를 받고 있는 것도 대변인 사퇴의 배경이 됐을 거란 추측이 나온다.

사실상 윤 전 총장이 대권 도전 행보를 시작했지만, 기자들과의 관계 설정에서 삐걱대고 있다는 평이 계속 나왔기 때문이다. 중앙일보 19일 중앙일보의 정치팀장이 쓴 기사 “이준석조차 ‘아마추어냐’ 비판…이재명과 대비되는 尹의 급소”에서도 윤 전 총장이 ‘전언 정치’를 하고 있다는 비판이 나왔다.

이 기사에 따르면 지난 9일 독립운동가 ‘우당 이회영’ 선생 기념관 개관식에서 현장 기자들이 “민주당의 국회의원 전수조사와 관련해 한마디 해달라”고 질문을 했지만 윤 전 총장은 아무 말도 하지 않았다. 그러나 현장이 끝난 후 특정 신문사 기자와 통화해 관련 기사가 나오자 기자들은 더욱 반발하고 이를 두고 ‘전언 정치’ 등 비판이 나왔다는 것이다.

이동훈 대변인은 기자들과 정보를 공유하는 POOL방에서 중앙일보 기자에게 “이 방 간사는 중앙일보 기자님이 맡아달라”고 일방적으로 정하거나 해당 방에 들어가 있는 기자들을 “후배분들”이라고 부르기도 했다. 

[관련 기사: 조선일보 출신 윤석열 대변인 일방소통 논란에 기자들 ‘꼰대’ ]

대변인으로 갔으면 기자들과의 관계를 새롭게 설정해야 하는데 여전히 자신을 ‘논설위원’, ‘기자 선배’로 인식한다는 평이었다. 대변인에 취임한 지 10일 만에 이러한 사례들이 쌓이자 ‘일신상의 이유’라고 밝히며 사퇴를 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나온다.

한편 윤석열 전 총장은 오는 27일 기자회견을 열어 대권 도전 공식화를 하겠다고 알려져 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노란우산 2021-06-21 06:10:46
공직에 임명되고 청개구리 짓하면 누구나 대선주자 되는 참 쉬운 한국
조중 출신 대변인 앉힌 거 보면, 사람에겐 충성 안 해도 자민당 기관지 산케이신문 서울지부 조중동에게 얼마나 충성했을까 의심스럽다,
조중동에 조종 받는 대통령을 원하는 우매한 인간들 정신 차려라

2021-06-20 22:29:24
윤석열은 전두환

쥴리 2021-06-20 16:39:28
내가 진작에 애기했잖어!! 이 기레기 색희는 내 서방 대변인 시키면 아가리 대변 냄새만 풍기고 똥도 제대로 못 닦아 준다고..
그나저나 어쩌지? 그 눔의 X파일때문에 퍼레이디 드림 포기해야 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