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영상] 송영길 “낚시용 제목에 여야 정치인 피해 많았을 것”
[영상] 송영길 “낚시용 제목에 여야 정치인 피해 많았을 것”
“미디어 바우처법, 포털 개혁, 공영방송 지배구조 개선 나서겠다”...국회 교섭단체 대표 연설 언론개혁 3개 키워드 제시

16일 송영길 민주당 대표는 국회 본회의 교섭단체대표 연설에서 민주당이 나아가고자 하는 언론개혁의 방향을 밝혔다. 송 대표는 “미디어 환경 혁신은 언론에 재갈을 물리려는 것이 아니다. 낚시용으로 선정적 제목만 난무하고 실제 기사를 보면 그렇지도 않은데, 이런 제목으로 여야 정치인들이 피해를 보는 사람도 많았을 것”이라고 여야 모두의 문제임을 설명했다. 송 대표는 특히 “포털이 편집한 기사를 모든 국민이 일방적으로 공급받고 실제 기사를 작성한 언론사들은 포털의 간택을 받기 위해 제목 장사에 치중하는 본말이 전도된 상황”이라며 권력화된 포털로부터 언론을 독립을 위한 법적․제도적 정비를 서둘러야 한다고 강조했다. 송 대표는 미디어 개혁을 위해 미디어 바우처법, 포털 개혁, 공영방송 지배구조 개선 등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송영길 대표가 제시한 언론개혁 과제 관련 발언은 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다.

(영상출처 : 국회방송)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