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독일 수신료 2만5700원의 가치, 이제 상상력이 필요하다
독일 수신료 2만5700원의 가치, 이제 상상력이 필요하다
[비평] TV수상기 중심 개념에서 벗어나 사회계약 관점에서 공영방송과 시청자 접점 찾아야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차차 2020-07-28 19:18:49
영국 수신료 얘기하지마라 한국은 수신료 낼필요없다ㆍKBS 수신료 강제료 전기세고지서에 부담시키는짓 이제 그만해라시청률도 없는 방송 그만하고 수신료 폐지해라 온국민이 바라는일이다ㆍ

스타듀 2020-07-28 10:56:11
올릴일이 없는데 이런기사는 왜쓰냐. 누가 KBS 따위에 2만원을 내. 2천원도 아까운데. 그럼 2만원으로 올려. 강제징수는 폐지하고.

18Year 2020-07-28 09:16:56
대한민국엔 공영방송이 없으니 논의자체가 필요없지 않나?
정권에 빌붙어 아양떨고 비위 맞추는 방송은 폐지가 답이지.

비빔밥 2020-07-27 20:14:38
뭔 말같지도 않은 소릴 길게 써놨네

ㅇㅇ 2020-07-27 20:03:34
KBS의 반성이 필요하지 상상력은 무슨 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