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피해자 말하기에 ‘덫’을 놓은 김어준의 음모론
피해자 말하기에 ‘덫’을 놓은 김어준의 음모론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씨 기자회견에 ‘음모론’ 제기의 문제점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개인간사적문제를 2020-06-04 19:52:11
공적으로이용한건같다

차이점 2020-06-04 14:24:28
대필과 조언을 구하는 것의 차이점을 일부러 모르는 척 하는 듯. 기레기 너 말이야.

기레기 2020-06-04 13:49:52
또 너야 노지민? 메갈의 상징녀

후루둥둥 2020-06-04 10:40:03
논란을 만드는건 이런 쓰레기 같은 기사인듯

나침반같은기자 2020-06-04 09:56:40
나침반 같은 기자가 되고 싶다면서요? 이건 너무 한쪽으로 기우네 그냥 막 나침반마냥 한쪽만 바라보시나봐요
나침반은 양쪽이 규형을 이루어야 나침반입니다.
누군가 자석을 가져다 된다고 휘리릭 돌아가는 그런 그냥 나침반인가봐요.
아무런 영향력이 없는 지구의 자력만으로 양쪽을 바라보는 시선을 가졌으면 합니다.
가짜 자석이 붙은 나침반 말고 진짜 나침반이 되어 주시길 기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