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중동의 ‘MB구하기’가 실패할 수밖에 없는 이유
조중동의 ‘MB구하기’가 실패할 수밖에 없는 이유
[김창룡 칼럼] 조중동의 ‘정치보복’ 프레임은 더 이상 통하지 않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스키피오 2017-11-14 12:08:00
맞는 얘기 같아서 더 기분좋은 기사

프리스톤 2017-11-14 12:04:06
와우~ 정말 속 시원하네요~ 이런게 진정한 기사가 아닐까 싶네요~
정직하고 국민이 알아야 할 기사들을 써야하는 기자들이 국가를 맘대로 좌지우지하려고 가짜뉴스를 만들어내는 조중동은 이제 없어져야 합니다. 정치세력을 입맛대로 주무르고 자기들의 사익을 추구하려고 기사를 쓰지말고, 국민들이 진정 알아야 할 뉴스를 제공하는 그런 신문사로 개혁이 되었으면합니다. 국민들을 더이상 바보로 생각하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의미없는 일들로 기자로서의 명예를 실추시키지말고, 자부심과 긍지를 지켜내는 모습을 보여주는 조중동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다폐간 2017-11-14 11:54:38
신문 이라고 할수없는 쓰레기만 내보내는데 누가 보겠노...
다 폐간 시키자 국민들이 안보면....
근데 다스는 누뀌고... 친일 신문 폐간이 답이다....

2017-11-14 11:44:46
캬 사이다 같은 기사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