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피해자가 숙소 예약한게 안희정의 반격? 언론 자격 없다”
“피해자가 숙소 예약한게 안희정의 반격? 언론 자격 없다”
안희정 성폭력 사건 대책위, 사건과 무관한 가해자 측 증언 무분별 보도에 일침 "언론의 명백한 2차 가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페미추방 2018-07-14 10:53:41
언론사에서 여기자들은 무조건 여자면 변호하라는 사명감이 있나..무조건 여자쪽만 변호하는 이유가머냐

khan 2018-07-14 10:10:12
예약을 비서가 하는 거지 도지사가 직접 호텔예약을 해, 말도 안되는 소리하네... 안지사 측은 아무리 생각해도 꼴통이네.....

답답 2018-07-14 09:47:12
기사내용중에서-피해자의 행실에 왜곡된 주장을.....
왜곡된 주장이라는 근거를 실어야지 그냥 왜곡된 주장이라고 주장하는건 뭡니까?
개인생각인가요 기사인가요?
편파적인 내용이라면 기사로써의 가치가 없습니다.
양측의 내용에 맞고 틀림을 기사화하려면 그것에 대한 근거도 같이 써야 기사입니다

지나가다 2018-07-14 09:35:15
미디어 오늘의 기사들 대체로 긍정적으로 봅니다만. 이번 기사 헤드라인 뽑은 것 자체가 편파적인 기사같네요. 현행범 체포도 아닌데, 무죄추정의 원칙에 의거해본다면 여성단체의 주장이나 피고인측의 증인 주장이나 일방적인 것은 마찬가지입니다. 여성단체 주장대로라면, 재판은 왜 합니까? 그냥 성폭력 당했다고 주장하자 마자 교도소를 넣어야겠지요.

shlee 2018-07-14 07:46:23
참 째째하다 . 저런 사람이 유력 대통령 후보였다내,,,,본인이 여자 건들었으면 무조건 잘못 한거지,,,호텔은 비서니 당연히 김양이 햇겠지,,,,지사가 직접 호텔 예약하겠나 ? 참 마누라도 저런 곳에 증인으로 나가다니,,,,그거 부른 사람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