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이 온다’ 녹화중계는 몇 명이나 봤을까?
‘봄이 온다’ 녹화중계는 몇 명이나 봤을까?
국민들 높은 관심 반영한 지상파3사 동시편성 결과…평양공연 ‘봄이 온다’ 지상파 시청자 수 751만명

지상파3사가 5일 편성한 ‘2018 남북평화협력기원 평양공연 봄이온다’(이하 ‘봄이온다’)를 751만 명이 시청한 것으로 집계됐다. 남북정상회담을 앞두고 지난 1일 평양 대동강지구 동평양대극장에서 열린 남측 예술단 공연에 대한 국민들의 높은 관심을 확인할 수 있는 대목이다.

시청률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 편성된 KBS1TV ‘봄이온다’ 시청자수(전국 전 연령대 기준)는 325만 명, MBC ‘봄이온다’ 시청자수는 236만 명, SBS ‘봄이온다’ 시청자수는 190만 명으로 집계됐다. 20~49세 시청자의 경우 MBC 79만 명, KBS 1TV 70만 명, SBS 66만 명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공연은 조선중앙TV가 장비를 제공하고 MBC가 프로그램 제작과 편집을 맡았으며 편성은 지상파3사 협의로 결정됐다.

▲ ‘2018 남북평화협력기원 평양공연 봄이온다’의 한 장면. 레드벨벳의 공연 모습.
▲ ‘2018 남북평화협력기원 평양공연 봄이온다’의 한 장면. 레드벨벳의 공연 모습.


한편 유튜브 등 온라인 플랫폼에서는 평양공연과 관련해 ‘레드벨벳’의 무대 영상이 따로 편집되어 확산되며 인기를 얻고 있다. 4일 전 올라온 ‘레드벨벳 빨간 맛 평양버전’이란 제목의 2분52초짜리 유튜브 영상은 6일 오후 현재 조회 수 130만회를 기록하고 있다. 3일 전 올라온 ‘레드벨벳을 처음 본 북한 관객…평양 공연단 가수별 반응 모음’이란 제목의 엑스포츠뉴스 영상은 현재 조회 수 210만회를 기록하고 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혜연 2018-04-08 19:06:05
봄이온다를 통해 하루빨리라도 우리나라 음악인들과 북한음악인들의 교류가 활발해져서 남북통일이 결실맺었으면 바램입니다~!!!!! 문제는 자한당 홍빨갱이발정제와 김막말진태 대한애국당 원진이새끼땜에 자살하고 싶어져요~!!!!

ㅁㅁ 2018-04-06 21:46:31
kbs, sbs가 뒤늦게 뛰어든 이유가 있더라. 직접보니 공연도 수준높게 좋았고 시청율 많이 나올만한. 오늘보니 어제 티비조선에 이어 채널a랑 mbn도 모두 낮에 녹방해주더군. jtbc는 모르겠네

감동 2018-04-06 17:51:48
어제 공연은 지금까지 내가 본 중에서 최고였다.
가수 한명 한명이 최선을 다한 무대였다.
정말 감동적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