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향, 경영진 개편 신임사장 안신배씨
경향, 경영진 개편 신임사장 안신배씨

경향신문사는 지난 20일 현 최종률사장을 경질하고 후임에 한화그룹 계열사인 동양연료 사장 안신배씨(사진)를 임명하는 등 경영진 개편을 단행했다. 신임 안사장은 (주)한화이사, 한화그룹 연수원장, 경인에너지사장 등을 거쳤으며 판매·영업 전문가로 알려졌다.

한화그룹이 경향신문을 인수한 후 사장에 그룹 출신을 임명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경향신문은 안사장 임명과 함께 그간 그룹에서 파견된 옥종석전무를 다시 한화그룹에 복귀시켰다. 전임 최사장은 경향신문 대표이사 발행인겸 부회장에 임명됐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