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간 적대감조장 보도태도 반성”
“한일간 적대감조장 보도태도 반성”
언노련·일신문노련 성명발표 일본 신문노련성명발표


한일 양국 언론인들이 편협한 국가주의적 시각에서 양국간의 적대감을 조장해온 그간의 보도관행을 반성하고 양국 국민간의 이해 증진에 앞장설 것을 선언했다.

한국의 전국언론노동조합연맹(위원장 이형모)과 일본 신문노동조합연합(위원장 후지모리 겐)은 지난달 25일 서울에서 열린 ‘해방 50년 ― 한일 언론 심포지엄’을 마치면서 채택한 공동성명을 통해“양국 국민간의 상호 이해를 증진해야 할 양국의 언론이 충분한 기능을 하지 못하고 오히려 적대감을 부추긴 감이 있다”며 특히 지나친 상업주의나 내셔널리즘의 기승을 경계해야 한다는데 인식을 같이했다.◀관련기사 3· 8면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