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출동…' 작가, SBS 사옥 옥상서 추락사
'긴급출동…' 작가, SBS 사옥 옥상서 추락사
28일 새벽 사건발생, 경찰 투신자살 추정

방송 프로그램 보조 작가가 방송사 건물에서 추락해 사망하는 일이 벌어졌다.

28일 경찰에 따르면 SBS TV 교양 프로그램 <긴급출동 SOS 24>의 보조 작가 김아무개(22·여)씨가 이날 오전 2시40분께 서울 목동 SBS 사옥 23층 옥상에서 아래로 떨어져 숨졌다. 경찰은 김씨가 투신자살한 것으로 추정하고 현재 정확한 사인과 배경을 조사 중이다.

숨진 김씨는 프리랜서 작가로 1~2개월 전 해당 프로그램에 합류한 것으로 전해졌다. SBS 관계자는 "함께 일하던 동료들은 숨진 김씨가 일을 마치고 잘 헤어진 뒤 왜 자살했는지 모르겠다며 안타까워하고 있다. 일단 경찰 조사 결과가 나오는 것을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