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훈, 손석희 앵커에 “지금은 쉬셔야 재기 가능”
오세훈, 손석희 앵커에 “지금은 쉬셔야 재기 가능”
친박 성향 유튜브 출연해 손석희 하차 주장 “신뢰 상당히 허물어져”… “차분히 대처하라”는 홍준표와 대조

자유한국당 당권에 출사표를 던진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5일 손석희 JTBC 사장의 ‘앵커 하차’를 주장했다. 프리랜서 기자 폭행 논란에 휩싸인 손 사장이 신뢰 회복을 위해 하차할 필요가 있다는 것이다.

이는 당대표를 두고 경쟁을 벌이고 있는 홍준표 전 대표가 지난 25일 손 사장을 두고 “차분하게 대처하라”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한 것과 대조적이다.

자신이 폭행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김웅 프리랜서 기자는 손 사장이 연루된 2017년 접촉사고와 당시 차량 동승자를 취재하는 과정에서 손 사장이 기사를 막으려 자신을 일자리로 회유하고 폭행까지 가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손 사장은 “지금 나오는 이야기 대부분은 흠집내기용 억측에 불과하다”고 반박하고 있다.

오 전 시장은 5일 친박 성향 유튜브 채널 ‘신의한수’에 출연해 손 사장 논란에 대해 “논의가 진행되고 있는 걸 보면 최소한으로 사실 관계가 확인된 부분이 있다”며 “지금까지 밝혀진 것만으로도 상당히 신뢰가 허물어진 것은 사실”이라고 주장했다.

오 전 시장은 “단순한 시사평론가면 몰라도 (손석희 앵커는) 한 방송사 메인뉴스를 진행한다. 뉴스는 신뢰가 생명”이라며 “본인 스스로 뉴스를 진행하면서 시청자분들에게 미진한 느낌을 주고 있다는 걸 의식할 텐데 안타깝다”고 전했다.

오 전 시장은 “이럴 때는 과감하게 다 오픈해야 한다. 의혹이 있으면 눈덩이처럼 불어난다. 방송사 브랜드 이미지에도 좋지 않은 영향을 준다”며 “다 까놓고 말씀하신 뒤 좀 쉬셨다가 다시 시작하면 오히려 재기 가능성이 있지 않을까 싶다. 지금은 점점 더 암흑 속으로 끌려 들어가는 느낌을 받는다”고 말했다.

오 전 시장은 JTBC 내부 상황에 “겉으로 말은 못해도 내부적으로는 비상이 걸려 연일 회의하지 않을까 한다”고 추측했다.

▲ 오세훈 전 서울시장은 5일 보수 성향 유튜브 채널 ‘신의한수’에 출연했다. 그는 손석희 JTBC 사장의 앵커 하차를 주장했다. 사진=신의한수 유튜브 화면
▲ 오세훈 전 서울시장은 5일 보수 성향 유튜브 채널 ‘신의한수’에 출연했다. 그는 손석희 JTBC 사장의 앵커 하차를 주장했다. 사진=신의한수 유튜브 화면
이날 방송에서 진행자인 보수논객 신혜식씨는 오 전 시장에게 “잘생기다보니 주변에 여성들이 있지 않느냐”, “사모님 이외 숨겨두고 몰래 만나시는 분 있느냐”, “차에 태우고 몰래 산 밑 주자창에… 솔직히 그러신 적 없느냐” 등 질문을 던지면서 손 사장 이야기를 이어갔다. 

신씨의 질문은 형식상 오 전 시장에게 던진 말이었지만 확인되지 않은 사실로 손 사장의 도덕성과 이미지를 흠집 내는 보수 일각의 시선이 반영된 물음이었다.

오 전 시장은 사생활 의혹에는 선을 그었다. 그는 “제가 뉴스에서 확인한 것은 (손 사장이) 의혹을 풀기 위해 (김 기자에게) 회사 고용이나 일을 주겠다는 취지의 제안을 한 건 팩트인 것 같다”며 “그것만으로도 많은 분들이 의혹을 갖고 (손 사장을) 지켜볼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오 전 시장의 발언과 반응은 홍 전 대표와 대조적이다. 홍 전 대표는 지난 2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손 사장이 곤경에 처한 것을 보고 안타까운 마음에 한자 적는다”며 “지금 세상이 그렇다. 음모와 배신이 난무하고 가짜뉴스가 진짜뉴스로 둔갑하는 그런 세상”이라고 썼다.

홍 전 대표는 “정치판에 24년 있으면서 숱한 가짜뉴스에 당해본 나도 그 소식에 참 황당했다”며 “부디 슬기롭게 대처해 국민적 오해를 풀고 맑고 깨끗한 손석희의 본 모습을 되찾기 기원한다. 차분하게 대처하시라”고 조언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민 2019-05-08 13:54:12
오세후니, 조동이가 새빛동동에 함께 떠 있어야 할 인간.

2pNpBU 2019-02-08 06:24:15
오세훈씨 너나 쉬세요. 빤빤한 얼굴로 0소리 하지말고......
정말 욕나오네, 혹시 욕먹는거 조차 관심으로 알고 그래서 이런걸 내놓은셨는지 모르겠지만....
정말 이리 생각하신다면 당신은 이제부터 모든 공직에 대한 꿈을 버리세요. 홍발정만도 못한 그보다 더한
편협한 시각으로 세상을 보면서 뭘 어쩌실려구요. 그저 권력욕에만 사로잡힌 추한 모습 아니면 어리석은 보좌진의
어리석음에 휘들리는 골빈 아바타???? 이런 생각밖에 않듭니다.

난데 2019-02-07 13:24:32
어? 븅신들이 엄청 생각해 주네.
그정도 신뢰도하락-차긁고 모르고 간걸로 앵커직 내려놓을 정도면 국회위원 판검사 전부 쉬어야지.
해악이 10배쯤 되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