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전 연령대에서 사용시간 1위
유튜브, 전 연령대에서 사용시간 1위
와이즈앱 조사, 유튜브 모바일 앱 사용량 50대에서도 1위

인터넷은 곧 유튜브가 되고 있다.

모바일앱 분석업체 와이즈앱의 지난 8월 조사결과 모든 연령대에서 가장 많이 사용한 앱은 유튜브였다. 유튜브의 월간 순 사용자수(MAU)는 3093만 명에 달하고 1인당 월 1077분을 사용했다.

조사 대상자의 유튜브 총 이용시간은 333억 분으로 지난해 8월 조사 결과(234억 분)와 비교하면 42% 성장했다. 이어 카카오톡(199억분), 네이버(136억분), 페이스북(40억분), 다음(32억분) 순이다.

▲ 와이즈앱 조사 결과. 지난 8월 한달 동안 전국 2만3000명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를 대상으로 표본조사 방식으로 실시했다.
▲ 와이즈앱 조사 결과. 지난 8월 한달 동안 전국 2만3000명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를 대상으로 표본조사 방식으로 실시했다.

유튜브를 가장 오래 사용한 세대는 10대였다. 10대의 유튜브 이용률은 카카오톡의 4배 이상으로 나타났다. 어릴 때부터 유튜브에 익숙한 세대는 ‘검색’도 유튜브에서 했다. 10대의 경우 전 연령 통합조사와 달리 포털 다음은 5위 안에 진입하지 못했고 대신 네이버 웹툰이 5위를 차지한 점도 특징이다.

세대별로는 10대, 20대, 50대 이상, 30대, 40대 순으로 유튜브 이용시간이 길었다. 젊은 세대일수록 유튜브를 많이 이용하는 게 아니고 중장년층의 유튜브 이용률이 높았다. 지난해 11월 조사에서 50대 이상은 카카오톡을 가장 많이 썼고 유튜브가 2위였는데 이번엔 뒤집혔다. 정규재 팬엔마이크, 조갑제TV, 신의한수, 뉴스타운TV, 엄마방송, 태평TV 등 보수·극우 성향 유튜브 채널이 주목 받는 것과 무관하지 않아 보인다.

[관련기사: 넷플릭스 유튜브도 방송에 편입? 방송법 지각변동 시작]

유튜브는 온라인 광고시장에서도 막강한 영향력을 보인다. 메조미디어에 따르면 올 상반기 유튜브의 동영상 광고 매출은 1169억원으로 추정되는데 이는 온라인 동영상 광고시장의 40.7%에 달한다.

이번 조사는 와이즈앱이 지난 한 달 동안 전국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 2만3000명을 대상으로 표본조사 방식으로 실시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똥멍청이 2018-09-12 19:22:17
매크로에 바이럴마케팅이 난무하도록 내버려두고 자사 키워드만 상위 노출시키고
뉴스배치와 개같은 댓글정책으로(연애스포츠기사빼고 거의 모든 뉴스가 50대 이상)
불공정한 거래를 방치한 네이버는 곧 쫄아들겁니다.

현재 검색엔진도 구글이 월등히 앞서는 중.

요즘 네이버는 지식인도 바이럴 블로그도 바이럴 전부
그나마 카페커피니티만 명백유지.

이러다 조만간 맛탱이 가지 싶네요.

조쿠나 2018-09-11 20:57:05
좋은 현상이다.
한국의 언론 포털 조직들의 조작에서 벗어나야 한다.
유튜브와 비슷한 p2p 스타일들이 많이 생겨나기를.

바람 2018-09-11 14:38:57
네이버 독점보다는 낫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