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리적 의심’인가 ‘이재명 죽이기’인가
‘합리적 의심’인가 ‘이재명 죽이기’인가
KBS ‘저널리즘토크쇼J’, SBS ‘그것이 알고 싶다’ 제작진과 이재명 경기도지사 진실공방 조명

지난 2015년 태국 파타야에서 발생한 살인 사건, 성남 폭력조직 ‘국제마피아’파, 두 명의 전·현직 성남시장. SBS ‘그것이 알고싶다’(그알)는 지난달 21일 ‘권력과 조폭 – 파타야 살인사건, 그 후 1년’ 편을 통해 살인사건 유력 용의자를 중심으로 한 연결고리들을 좇았다.

방송 이후 이재명 경기도지사(전 성남시장)과 그알 제작진의 진실 공방이 이어지고 있다. 이 지사는 본인 SNS에 ‘끝없는 이재명 죽이기’, ‘정치적 의도가 다분한 취재’라며 반발했고, 그알 제작진은 취재 과정에서 이 지사와 나눈 통화 녹취 원본을 공개하겠다고 나섰다. 이재명 지사가 방송과 관련해 박정훈 사장 등 SBS 고위 관계자와 통화한 사실 또한 논란이 되고 있다. [관련기사 : 이재명 SBS ‘그알’에 법적대응 예고, “조폭몰이 허구 밝힐 것”]

성남 폭력조직과 이 지사의 유착관계 의혹, 실체적 진실은 무엇일까. 시청자들은 이들 주장을 판단하기에 충분한 정보를 제공 받고 있을까. 

KBS 미디어 비평 프로그램 ‘저널리즘토크쇼J’가 12일 그알이 제시한 이 지사의 ‘조폭 연루설’과 이 지사의 대응이 적절했는지 짚어본다. 그알 제작진과 이 지사 측 입장 등을 취재한 송수진 KBS 기자와 최강욱 변호사, 정준희 중앙대 신문방송대학원 겸임교수, 최욱 방송인이 ‘이재명 죽이기 논란 그것이 알고 싶다’를 주제로 분석과 토론을 벌인다.

한편 기록적인 무더위 속 ‘정부가 폭염 때문에 멈춰 있던 원전을 재가동시켰다’는 보도는 사실일까. 이날 J에서 정연우 KBS 기자는 출연진과 함께 폭염과 원전을 다룬 보도의 문제점들을 살펴본다.

저널리즘토크쇼J는 매주 일요일 오후 10시30분 KBS 1TV에서 방영된다.

▲ 위에서부터 차례대로 정세진 아나운서(진행자), 정준희 교수, 최강욱 변호사, 방송인 최욱. 사진=KBS
▲ 위에서부터 차례대로 정세진 아나운서(진행자), 정준희 교수, 최강욱 변호사, 방송인 최욱. 사진=KBS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오타지적쟁이 2018-12-06 23:52:44
좇고있네 좇고 있어

우기네 2018-11-20 22:16:28
혜경궁홍씨 사건은 선거판에서 벌어지는 해프닝인데 이를 가지고 수년동안 집요하게 건수잡으려는 측이 참으로 치졸하다. 당시 상대방도 댓글부대, 인터넷대책단인가를 조직하여 상대를 비방한 것이 드러났었다. 승자의 아량이라곤 눈꼽만큼도 없는 강자의 횡포가 아닌가 싶다. 고발한 전 판사가 층간소음으로 아랫집 차 열쇠구멍을 막고 바퀴에 펑크내었던 인물이어 정의보다는 지 권력을 위해 수단방법을 가리지 않는 인간의 실상을 보는 거 같다.

청주에서 2018-08-15 19:25:36
그것이 알고 싶다도 이재명의원 관련 의혹 인터뷰 화면까지 조작된 화면임이 드러났는데 국민 누가 언론들의 아님밀고식의 보도를 믿을까? 나도 못 믿겠던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