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특검의 노회찬 의원 표적수사, 유감”
정의당 “특검의 노회찬 의원 표적수사, 유감”
최석 정의당 대변인 “특검은 댓글공작으로 시작했고 취지와 목적이 있는 것인데 노 원내대표의 비극적 결과 낳아… 유감”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의 타계에 정의당이 특검의 수사가 ‘표적수사’라며 유감을 표시했다. 정의당은 노 의원의 유서를 일부 공개하기도 했다. 공개된 노 의원의 유서에는 이른바 ‘드루킹’ 김동원씨와 함께 활동한 ‘경제적 공진화모임’(경공모)에게 모두 4000만 원을 받았고, 당의 앞길에 누를 끼쳤다는 내용이 포함돼있다.

정의당 측은 23일 3시 노회찬 의원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서 긴급회의를 가졌다. 

정의당은 최근 노 의원에게 이뤄진 일명 ‘드루킹 특검’이 ‘표적 수사’라고 비판했다. 정의당은 “본질적 목적에 부합하지 않은 특검의 노회찬 표적수사에 유감의 뜻을 표한다”고 공식 브리핑에서 밝혔다.

최석 정의당 대변인은 브리핑 이후 기자들에게 “특검은 댓글공작으로 시작한 특검인데, 정의당이 생각하는 결론은 이건 아니라고 생각한다”며 “드루킹 특검은 분명히 취지와 목적이 있는 것이고, 댓글공작으로 시작을 한 일인데, 노 원내대표의 비극적 결과 낳은 것에 대해 정의당이 유감 표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 최석 정의당 대변인이 7월23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노회찬 원내대표와 관련해 브리핑을 마친 후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 없이 묵묵부답하고 있다. 사진=민중의소리
▲ 최석 정의당 대변인이 7월23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노회찬 원내대표와 관련해 브리핑을 마친 후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 없이 묵묵부답하고 있다. 사진=민중의소리
최 대변인은 특검이 노 의원에 소환통보를 하지 않고, 주변 가족에 알린 것도 없었다는 발표에 대해 “거짓이라고 생각하진 않는다”고 밝혔다.

정의당 측은 노 의원이 남긴 유서의 일부도 공개했다. 정의당이 밝힌 유서는 노 의원이 남긴 유서 3통 중 당에게 남긴 유서다. 나머지 2통은 가족들에게 보낸 것으로 알려졌고, 정의당은 당에게 남긴 유서만 공개했다.

노 의원의 당에게 남긴 유서에서 “2016년 3월 두 차례에 걸쳐 경공모로부터 모두 4000만 원을 받았다”라며 “어떤 청탁도 없었고 대가를 약속한 바도 없었다”고 밝혔다. 

또한 유서에서 노 의원은 “나중에 알았지만 다수 회원들의 자발적 모금이었기에 마땅히 정상적인 후원절차를 밟아야 했다”며 “그러나 그러지 않았다. 누굴 원망하랴. 참으로 어리석은 선택이었으며 부끄러운 판단이었다”고 전했다.

▲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의 영정사진. 사진=정의당 제공.
▲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의 영정사진. 사진=정의당 제공.
유서에는 노 의원은 “책임을 져야 한다. 무엇보다 어렵게 여기까지 온 당의 앞길에 큰 누를 끼쳤다”, “이정미 대표와 사랑하는 당원들 앞에 얼굴을 들 수 없다. 정의당과 나를 아껴주신 많은 분들께도 죄송할 따름이다”라고 썼다.

이어 노 의원은 “잘못이 크고 책임이 무겁다. 법정형으로도 당의 징계로도 부족하다”라며 “사랑하는 당원들에게 마지막으로 당부한다. 나는 여기서 멈추지만 당은 당당히 앞으로 나아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노 의원은 “국민여러분! 죄송합니다. 모든 허물은 제 탓이니 저를 벌하여 주시고, 정의당은 계속 아껴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정의당은 노회찬 의원의 장례형식을 ‘정의당장’으로, 기간은 5일장으로 치르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노회찬 의원의 발인은 27일 금요일 예정이다. 상임장례위원장은 정의당 이정미 정의당 대표가 맡기로 했다. 또한 정의당은 각 시도당 사무실에 분향소를 설치할 예정이다. 노회찬 의원에 대한 조문은 23일 오후 5시부터 가능하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당당 2018-07-25 06:28:18
댓글 수사하라니깐 정치인 뇌물 수사로 간것 보니 댓글 쓴놈들 구리데가 많구만

곰재사람 2018-07-24 12:01:22
김성태의 단식생쑈가 결국 아까운 인물 보내고 말았네요...눈물이 자꾸 나네요

투작 2018-07-24 10:53:50
결국 삼성에게 뇌물받는 판검사 명단 공개를 불법이라 판결한 사법부 때문에 원외로 나가게 되셨고 원외에서 경제적으로 무척 힘들던 와중에 경공모회원들의 모금전달이 있었고 이것을 신고하지 않은 것을 드루킹과 특검이 약점으로 잡은것 같네요. 그러고보면 노의원님의 죽음은 재벌 정보기관 사법부 정치브로커들의 합작품이라 할 수 있을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