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행 당한 김성태 응급실 행에 김문수 “가해자 엄벌해야”
폭행 당한 김성태 응급실 행에 김문수 “가해자 엄벌해야”
김성태 한국당 원내대표, ‘드루킹 특검’ 단식 중 폭행 당해 구급차 후송… 온라인 상에선 “밥차 타는 중” 조롱도

‘드루킹 특검’ 수용을 요구하며 단식 중이던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5일 한 남성에게 얼굴을 가격 당해 병원으로 후송된 가운데, 같은 당 김문수 서울시장 후보는 “철저히 조사해 엄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화장실을 가기 위해 국회 본관 앞 계단을 오르던 중 한 남성에게 오른쪽 턱을 가격 당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 남성의 가격으로 계단에 쓰러졌고 119구급대에 의해 여의도 성모 병원으로 이송됐다.

경찰은 이 남성을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정확한 신원과 폭행한 이유 등 조사에 착수했다. 현재 김 원내대표는 응급실에서 치료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 원내대표는 지난 3일 ‘드루킹 특검’의 조건 없는 수용을 더불어민주당에 요구하며 단식에 돌입했다.

▲ 김성태 한국당 원내대표는 지난 3일 ‘드루킹 특검’의 조건 없는 수용을 더불어민주당에 요구하며 단식에 돌입했다. 사진=정민경 기자
▲ 김성태 한국당 원내대표는 지난 3일 ‘드루킹 특검’의 조건 없는 수용을 더불어민주당에 요구하며 단식에 돌입했다. 사진=정민경 기자
김문수 한국당 서울시장 후보는 5일 자신의 트위터에 “김성태 원내대표가 단식 중에 국회에서 폭행을 당해 응급실로 실려갔다”며 “어떤 경우에도 폭행은 안 된다. 더구나 국회에서 원내대표가 단식 중에 폭행 당했다는 사실은 충격적이다. 철저히 조사해 엄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김 원내대표 단식에 대한 여론은 따가웠다. 2014년 세월호 참사 직후 46일 동안 진상규명을 촉구하며 단식 투쟁에 나선 고 김유민양의 아버지 김영오씨는 페이스북에 “46일간 단식을 했던 사람으로서 인간적으로 단식하는 사람을 조롱하고 싶지 않지만 세월호를 방해한 당신과 자유한국당은 비난하고 조롱하고 싶다”고 울분을 토했다.

김씨는 “단식 39일째에도 경찰들과 몸싸움을 했다”며 “아직 일주일도 안 됐는데 어린아이처럼 투정 그만 하시고 죽는 소리 앙앙거리지 마십시오”라고 따끔하게 질책했다. 이날 온라인 상에서는 김 원내대표가 구급차에 탑승하는 모습에 “밥차 타는 중” 등의 조롱 섞인 댓글들이 적지 않았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의없는국가 2018-05-08 11:53:11
조롱이 아니라 조롱거리를 만든 김성태놈아
니놈 하는짓거리가 바로 국가와 국민에 막대한 명예훼손죄가
되는지도 모르고 그짓거리 하고있으니 니놈들에게 들어간
국민세금 수억원을 일도쳐 하지않고 가만히 앉아 놀면서 쳐먹는
그래서 니놈들을 흡혈귀라고 하는거다..노동자들에게는 무노동.무임금이라고
개발광을 하며 법을 바꿔놓고는 니놈들이 국민을위해 봉사하라는 국개의원의
할일을 몇개월째 하지도않고 급여는 꼬박꼬박 받아처먹고 정세균이놈은 들어라
수천만 국민의 명령이다..국개의원놈들의 해외출장 전수조사를 왜 실시하지
않고 흐지부지 물타기하냐.국개의장 직권으로 한다더니 그또한 생쇼였냐.
김성태와 그똘마니들이 해외출장건에서 무더기로 불법행위가 나왔는데 왜
전수조사를 하지않느냐.단순폭행도 구속하는 사법부의 ...

h7150054 2018-05-08 11:29:19
단식은 목숨을걸고 하는 행동이다,,
그러나 김성태의 단식은 죽을 각오도 없으면서
국민들에게 보여주기 쑈인뿐이다.
홍개표가 짖었지,,,
남북정산상합의는 쇼라고,,,,
김성태의 단식이 쑈라는 사실을 홍개표는 알겠지,,,

테리 2018-05-07 07:40:17
한대쳐맞고 정신차려야 하는데 완전히 맛갔넹..한대가지고 될 인간들이 아니니 워쩌겠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