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권, 정상회담 전 드루킹 총공세?
야권, 정상회담 전 드루킹 총공세?
홍준표 “여론조작으로 출범했으면 정권 정당성 없다”…안철수 “민주세력을 가장한 사람들에 의해 민주주의 짓밟혔다”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등 야3당이 이른바 ‘드루킹 사건’에 특검을 요구하며 연일 여당과 청와대를 협공하는 모양새다.

자유한국당은 22일 오후 국회 본청 야외계단에서 ‘민주당원 댓글공작 규탄, 특검 촉구대회’ 열고 문재인 정부를 비판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이 정권이 여론조작으로 출범했다면 자기들도 똑같이 당해야 한다”며 “여론조작으로 출범했으면 정권 출범의 정당성이 없다”고 말했다. 마치 ‘드루킹 사건’으로 여론을 조작해 대선 결과가 바뀌었다는 주장까지 펼치고 있는 모습이다. 

홍 대표는 “안희정, 정봉주, 민병두, 김기식이 갔고, 김경수가 곧 간다”며 “그 다음에는 누가 가야합니까?”라고 물었다. 촉구대회에 참석한 자유한국당 당원들은 ‘문재인’이라고 답했다. 홍 대표는 “그건 내 입으로 얘기하기 어렵지만 차례대로 가고 있다”고 말했다. 

홍 대표는 “정권 출범 1년도 안돼서 이렇게 자기 실세들이 몰락하는 사례들은 한번도 없었다”며 “우리가 힘을 합치면 이 정권의 실체를 밝힐 수 있고 또 실체가 밝혀지면 이 정권도 무너진다”고 주장했다. 

홍 대표는 최근 북한이 핵실험을 중단하겠다고 선언하고, 남북대화 등이 이뤄지는 국면을 두고 평가절하를 하며 정부를 비판을 하기도 했다. 

홍 대표는 “이번주 남북 정상회담, 이틀 전 북한 발표을 봐도 지금까지와 달라진 게 없다”며 “북한의 선언은 핵폐기 선언이 아니고 핵보유 선언이다. 핵보유 선언을 두고 방송과 신문에서 지금 난리를 치고 있다”고 말했다. 

홍 대표는 “이미 2007년에도 노무현 전 대통령이 남북회담을 하며 평화 체제 선언과 종전선언을 추진하기로 돼있었고 똑같은 걸 문재인 정권이 하고 있다”며 “2007년과 똑같은 일이 벌어지는데 마치 남북 평화가 오는 것처럼 방송과 언론이 선전하고 있다”고 말했다. 

22일 오전 기자회견을 연 안철수 바른미래당 서울시장 후보도 ‘드루킹 사건’으로 여당과 청와대를 공격하는데 집중했다.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는 기자회견 처음부터 “문재인 대통령은 후보시절 드루킹을 만났냐”며 묻고 “구태정치의 상징인 불법 여론조작 게이트를 모른 채 하고 서울시장 당선만을 위해 움직일 수 없다”고 말했다.

안 후보는 최근 ‘드루킹 사건’ 관련 공세가 도가 지나친 것 아니냐는 비판을 의식한 듯 “제가 피해자라서, 대선의 결과가 달라졌을 거라고 문제를 제기하는 것은 아니다”라며 “그 자체가 범죄행위이기 때문이고 수없이 많은 시민의 헌신으로 이룩한 대한민국의 민주주의가 민주세력을 가장한 사람들에 의해 짓밟혔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안 후보는 “지지난 대선의 국정원 댓글조작, 지난 대선 때 드루킹 댓글조작이 계속됐다”며 “최소한 댓글을 없애는 것을 국회에서 논의해야 하고, 한걸음 더 나아가 포털에서의 뉴스장사를 없애는 것까지 검토해 볼 시점”이라고 전했다. 

안 후보 역시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와 마찬가지로 북한 핵실험 중단선언에 대해 환영 의사보다 비판 의사를 보였다. 안 후보는 “남북정상회담이 만병통치약이라고 믿는 모양인데, 우리 국민은 과연 북한이 실제 핵을 포기할 것인지 아주 차분하게 지켜볼 뿐 결코 흥분하지 않는다는 사실을 잊으면 안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이 연일 드루킹 사건을 강조하며 특검을 외치고 있는 가운데 민주평화당도 이들과 함께 드루킹 사건에 대한 특검을 요구하며 여당과 청와대를 압박하는 모양새다. 민주평화당은 22일 논평을 통해 “민주당이 사태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즉각 특검을 수용해야 한다”며 “특검 수용만이 꽉 막힌 정국을 풀고 국회를 정상화 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들 야3당은 23일 오전 원내대표 긴급회동을 갖고 드루킹 사건 공조 방향을 논의하고 ‘특검 연대’를 펼칠 것으로 예상된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국민수준 2018-05-13 00:53:28
그냥 우리나라 국민수준은 민주주의를 수용할 수준이 아니야.
그냥 우리와 뜻이 다르면 적폐라고 몰아부친 히틀러 파시즘이나, 짱개식 언론통제국가가 최고지.
지들이 원하쟎아?
문슬람의 선동질에 낚이고도 지금 그거 감추기 급급하고 그것에 동조하는 개돼지 국민말이다.
조만간, 문슬람에 동조하지 않으면 멀쩡한 국민도 일베몰이 친일몰이로 왜 안잡아가야고 할걸?
아..아니지, 지금도 인터넷상에서는 건전한 비판자도 무조건 신고한다고 떠들고 다니지 참...

누들 2018-05-07 09:25:14
절대 흔들리지 마...
김경수 화이팅!

개ㄸㅇ 2018-04-23 09:33:16
박사모와 같은 것이다, 박사모의 태극히 집회 수만명, 무엇이 다른가, 민주당은 김성태도
대한항공 돈으로 카나다 2번 나홀로 외유, 반대 집회해라, 이자도 물러나야 한다,
야당의 정치공작에 밀려서는 않된다, 이판사판 같이 맞불작전을 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