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희가 노동자를 육성해 중산층을 만들었다?
박정희가 노동자를 육성해 중산층을 만들었다?
[아솎카드] 조선일보 류석춘 교수 인터뷰 논란 … 소환만 남은 MB, 보수언론도 이제 외면하나

미디어오늘을 읽어야 이슈의 흐름과 맥락을 따라잡을 수 있습니다. 아침신문 솎아보기는 14년 동안 계속된 미디어오늘의 간판 상품입니다. 아침신문 솎아보기를 카드뉴스로도 동시에 발행합니다. 미디어오늘이 뉴스의 이면, 팩트 너머의 진실을 추적합니다. 미디어오늘과 함께 아침을 시작하세요. - 편집자 주

01.jpg
02.jpg
03.jpg
04.jpg
05.jpg
06.jpg
07.jpg
08.jpg
09.jpg
10.jpg
[ 오늘 아침신문 핵심키워드 ]

#1    “4050의 미투… 늦은 고백 아닌 묵혀온 고통”
40세 이상 여성들의 적극적 미투 참여
오랫동안 숨죽여 온 상황 방증
한 피해자“4년 만에 나타나? 4년이나 걸린 것”

#2    “MB 소환만 남았다”
경향신문 “다음 달 초, MB 검찰 소환될 듯”
MB의 집사 김백준·재산관리인 이병모 줄줄이 소환
김백준 “MB, 삼성 대납 소송비 중 남은 금액 갖기로 해”

#3    문 대통령, 미국 무역 압박에 강경대응 주문
“불합리한 보호무역 조치, 당당하고 결연히 대응”
‘한·미 FTA 개정 협상’도 거론
“외교 보다 경제논리 강조한 정공법” 분석

[ 오늘의 주목할 만한 기사 ]

#1    한국일보) 농어촌 ‘마을 노비’ 전락한 코리안 드림
농어업 외국인 노동자 ‘노동법 사각지대’
장시간 노동·임금체불 다반사. 1주일에 3번 불법파견 노동도

#2    한겨레) 독일 최저임금 도입 3년…정규직 늘고 임금격차 줄었다
독일 성공 요인
①10년 간 준비 ②단계별 확대 시행 ③2년 주기 고용 평가
소모적 갈등 줄이고 정규직 고용 늘어

#3    한국일보) 공직사회, 미투 무풍지대인 까닭은
제도는 민간보다 뛰어나
회피·묵인 문화, 경직된 조직 분위기 탓
신고제도 활용도 낮아

[ 오늘의 말말말 ]

#1    “18년간 일어난 아주 나쁜 관행… 더러운 욕망 주체 못했다”
- ‘성폭행 의혹’ 이윤택 연출가 사과발표 중

#2    “박정희는 노동자를 착취했는가? 그들을 육성해서 중산층 만들었다”
- 류석춘 교수 조선일보 인터뷰

#3    “다음엔 내 차례냐? #MeNext?”
- 플로리다 고교 총격사건에 분노한 미국 10대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nebros 2018-03-02 12:31:22
이제 먹고 나니 혈육인 사촌이 논을 사도 못 견디는 그 질긴 국민성이 다시 고개를 들지. 다시 굶어야 한다.

좃선 2018-02-21 07:19:47
멍청한 넘들 넘쳐난다...
다카기가 한건 독재와 친일 , 국민 탄압 뿐,,,,
경제는 미국이 계획 세우고 원조 해 주고 해서
끌고 가고 노동자들 개고생 해서 만든거지...
쪽바리들에게 배상금도 제대로 못 받고
국민들 목숨 팔아 돈 챙기고...
딸 같은 애들 오입질이나 하고...

kjkgjk 2018-02-20 18:43:34
내친구는 강원도 사람이다. 평생 쌀 2말을 못먹고 죽을 운명이었지 그가 쌀밥을 먹을 수 있으면서는 박정이를 신으로 알더군 밥은 이런거다.
굴머바야 안다. 지금 밥이 목구멍으로 넘머가니 고마운걸 모르는 거다. 식구중에 굴머죽는 사람이 있어야 자신이 굴머야 그 고동을 이해할 수 있다. 사람은 변소 들어갈때 다르고 나올때 다르다. 우리느 다 이저 먹고 산다. 풀뿌리 먹고 연명한 사실을 젊은 사람들은 먼소린지도 모르걸 외굴모 나면 먹으면되지 주변에 먹을거 천지대 하면서 우리가 굼던 이야기하면 딴세상 이야기 하는줄 안다. 얼마전 이야기처럼 우리는 생생한대 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