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기자협회 반발 “손님 폭행이 중국식 예법인가?”
사진기자협회 반발 “손님 폭행이 중국식 예법인가?”
중국 경호원, 대통령 국빈 방문 행사서 사진기자 폭행… 사진기자협회 규탄 성명 내고 사과 및 책임자 처벌 요구

문재인 대통령 국빈 방문 중 중국측 경호원들이 한국 기자를 집단폭행한 사실이 알려진 가운데 한국사진기자협회가 규탄성명을 내고 중국 정부의 사과와 책임자 처벌을 요구했다.

한국사진기자협회는 14일 오후 성명을 내고 “문재인 대통령을 수행해 취재 중인 한국 사진기자들에게 가해진 중국쪽 경호원들의 집단 폭행을 규탄한다”면서 “중국 정부의 사과와 책임자 및 관련자에 대한 처벌을 강력히 요구한다”고 밝혔다.

매일경제·한국일보 소속 청와대 출입 사진기자들은 14일 문재인 대통령이 방문한 한-중 경제무역 파트너십 개막식 현장에서 대통령 일행을 취재하는 과정에서 폭행을 당했다.

현장 기자들에 따르면 취재진은 출입증을 보여줬으나 경호원들이 막아섰고,  기자들이 항의하자 두차례 폭행했다. 한국사진기자협회는 “청와대 춘추관 직원과 다른 기자들이 말렸지만 소용없었다”면서 “중국 경호원 15명 이상이 이 기자를 둘러싸고 주먹질을 했고 땅에 넘어지자 발로 얼굴을 차기까지 했다. 이 기자는 오른쪽 눈두덩이 심하게 붓고 양쪽 코에서 피를 흘렸다”고 밝혔다.

청와대 관계자에 따르면 폭행 주체가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중국지사가 계약한 경호업체 직원이라는 보고가 있어 파악 중이다. 다만, 해당 국가의 기관인 중국 공안 쪽에서 업체 직원들을 관리 감독을 하게 돼 있어 최종 책임은 중국 측에 있다는 게 코트라 측 설명이다.

▲ 14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 ‘한·중 경제·무역 파트너십 개막식’에서 한국의 사진기자가 중국측 경호원에게 폭행 당했다. 사진=노컷뉴스
▲ 14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 ‘한·중 경제·무역 파트너십 개막식’에서 한국의 사진기자가 중국측 경호원에게 폭행 당했다. 사진=노컷뉴스

한국사진기자협회는 “대한민국 국민의 알 권리를 대표해 취재 중인 기자들의 취재를 방해하고 집단 폭행한 것은 대한민국을 폭행한 것과 다름없다”면서 “대통령과 함께 온 한국 취재진을 이렇게 함부로 대해도 된다는 생각은 어디서 유래한 것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한국사진기자협회는 “사진기자 폭행은 정말 상상도 해보지 못한 일”이라며 “손님을 불러놓고 자기 집 안방에서 폭행하는 것이 중국식 예법인가?”라고 반문했다.

폭행 당한 기자가 소속된 매체는 보도를 통해 반발했다. 매일경제는 “기자단의 정당한 취재활동마저 ‘무차별 폭행’으로 억압하는 중국 공권력에 대한 언론탄압과 국제 사회의 비난 수위가 높아질 전망”이라며 “청와대 관계자마저 폭행을 당한 것으로 알려져 한국 대통령과 수행단에 대한 중국의 유례없는 폭거에 파장이 예상된다”고 강한 어조로 보도했다.

한편 노규덕 외교부 대변인은 14일 브리핑에서 “대단히 유감으로 생각한다”며 “현장에서 바로 응급조치가 이뤄졌으며, 정부는 중국 정부에 즉각 유감의 뜻을 전하고 사건 진상에 대한 철저한 조사와 필요한 대응조치를 취해줄 것을 강력 요청했다”고 밝혔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호랑이 2017-12-15 11:20:23
이런 개세들이 잇나 손님을 패 이건 대한민국을 좃으로 아는 때놈들이 있나
니네도 오기만 해봐 개세들 장작으로 개 패듯 할겨 자고로 미친놈은 장작이
약이다 ....

호랑이 2017-12-15 11:14:21
우리도 시징핑 오면 똑같이 해주자.

처음으로 2017-12-14 22:42:04
기자라는 단어를 기레기라는 멸시와 조롱이 담긴 단어가 대신하게 되어버린 지 오래 되었고, 이제는 쌓이고 쌓여서 기레기에서 기자로 되돌리기에는 거의 불가능해 보이고. 어쩌겠는가? 자업자득인 것을.

지금 대다수 시민들의 반응에 오히려 한국 기자들이 당황해 하는 것 같은 분위기네. 어지간한 한국 시민들은 알만큼 알거야. 한국 기자들이 뜬금없이 그것도 단체로, 취재와 국민들 알 권리를 내세울 때가 언제인지를. 그리고 뒤따르는 그들의 행태를.

진짜 추악하고 사악한 권력에 대들고, 파내서 알려야지. 지금도 그런 건들은 차고 넘치지 않니? 저 자리가 무슨 특종이 나올 자리라고 취재경쟁이니? 그만큼 취재경쟁할 만한 행사인데 어제부터 오늘까지 한국 언론들 기사는 몇건 있지도 않고, 있는 것들은 왜 다 그 따위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