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이인호 KBS 이사장, 감사원 결과에 “사람 잡기 위한 것”
이인호 KBS 이사장, 감사원 결과에 “사람 잡기 위한 것”
감사원 통해 드러난 KBS 이사진 업무추진비 부정사용 실태… 이인호 “감사원 결과 잘못된 점 많다”

이인호 KBS 이사장이 KBS 이사진 업무추진비에 대한 감사원 감사 결과를 두고 29일 “마치 KBS 이사회가 많은 액수의 돈을 횡령한 것 같이 잘못된 인식을 심어 놨다”, “내용을 봐도 사람을 잡기 위해 진행한 것”이라며 공개적으로 불만을 토로했다.

이 이사장은 이날 오후 KBS 이사회에서 “감사원이 KBS 이사 전원을 대상으로 특별감사를 진행했다. 불미스러운 일이 많은 것처럼 간주돼 이 사안을 정식으로 논의하지 않을 수 없다”며 “감사원 결과 자체에 잘못된 점이 많은데도 감사 결과가 기정사실인 것처럼 여겨지고 있다”고 우려했다.

이 이사장은 또 “KBS 이사회가 많은 액수의 돈을 횡령한 것 같이 (감사원이) 국민에게 잘못된 인식을 심어 놨는데 반드시 시정돼야 한다”며 “우리는 공적 대상이니 감사를 받을 수 있다. 그러나 노조가 KBS 이사들을 고발해 전원이 강도 높은 조사를 받게 된 것이다. 이는 방송의 독립성에 문제를 줄 소지가 있다”고 주장했다.

▲ KBS 구성원들로부터 사퇴 압박을 받고 있는 이인호 KBS 이사장이 지난 9월5일 오후 서울 여의도에서 영화 ‘공범자들’을 관람했다. 사진=언론노조 KBS본부
▲ KBS 구성원들로부터 사퇴 압박을 받고 있는 이인호 KBS 이사장이 지난 9월5일 오후 서울 여의도에서 영화 ‘공범자들’을 관람했다. 사진=언론노조 KBS본부
감사원은 지난 24일 KBS 이사들의 업무추진비 집행에 대한 감사 결과를 공개했다. 감사원은 KBS 이사진이 1175만3810원에 달하는 업무추진비를 사적사용 등으로 부정하게 사용했다고 밝혔다.

또 사적사용으로 의심되는 시간·장소 등에서 지출하고도 업무 관련성이 입증되지 않은 ‘부정사용 의심’ 금액이 7419만3480원에 달한다고 발표했다. 이 이사장을 포함한 현 야권 추천 KBS 이사들의 유용 규모가 압도적이었다.

감사원은 방송통신위원회에 해임을 포함한 인사 조치 방안을 마련하라고 통보했다. 이에 방통위는 KBS 이사 해임 건의 논의를 벌이고 있다.

이날 이사회에서 이 이사장의 발언 수위는 평소에 비해 높았다. 이 이사장은 “감사 내용을 구체적으로 봐도 사람을 잡기 위해서 (감사를) 진행한 것이라는 사실이 분명하다”며 “결코 사회적으로 용납돼서는 안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이사장은 “방통위는 방송을 국민에게 공급하기 위해 존재하는 곳”이라며 “감사원과 다른 시각에서 이 문제를 다룰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부당한 결과를 토대로 KBS 이사가 강압적으로 사퇴 당하는 상황이 발생하면 특단의 대응이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KBS 이사회에 상정된 안건은 △KBS 이사에 대한 노조의 불법적인 압박 행위 및 이사회 회의 동영상 유포 대응 방안 논의 △2018년도 종합 예산(안) △이사진에 대한 감사원 감사 결과 및 대책 논의 건 등 3가지였지만 모두 ‘비공개’로 진행됐다.

고대영 KBS 사장은 이날 이사회에 출석해 “파업 사태를 해결하기 위해 교섭대표 노조(1노조·KBS노동조합)와 오랫동안 협의했고 지난 23일 단체협약을 체결했다”며 “본부노조(2노조·새노조·언론노조 KBS본부)와도 대화를 통해 해결책을 찾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BS 새노조는 지난 9월4일부터 고 사장과 이 이사장 퇴진을 촉구하며 ‘공정방송’ 총파업 중이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의없는국가 2017-12-01 11:12:11
친일매국노의 개들이 찢어진 주딩이로 말하는것은
수천만 국민들을 개.돼지 취급하는 일이요
공영방송 이사장자리에서 내란범죄자년인 박그네처럼 행동하는
이인호의 부패한 이사들의 두둔발언은 곧 본인도 그들과 같은 적폐 개.쌍도
양아치 쓰레기들에 다름아니라는 근거다..하루빨리 수천만 국민의 염원인
공영방송이 제자리에 돌아와 국가와 국민에 대한 방송의 사명을 다해서
정의와 공정한 방송이 이뤄지도록 친일 부역자들을 내쫓고 도려내야 할것이다.

5210 2017-11-30 16:28:23
친일 극우들은 전부 양심도 없고,,,뻔뻔하네,,,,나이 쳐먹고 KBS공금을 사적으로 사용하면 법적으로 문제 된다는 것도 몰랐냐? 나이는 어디로 먹은거야?

나그네 2017-11-30 15:31:57
늙어도 더럽고 추악하게 늙는 산 증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