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가 과거 발목에 잡혔다”는 MB
“나라가 과거 발목에 잡혔다”는 MB
[아솎카드]

미디어오늘을 읽어야 이슈의 흐름과 맥락을 따라잡을 수 있습니다. 아침신문 솎아보기는 14년 동안 계속된 미디어오늘의 간판 상품입니다. 아침신문 솎아보기를 카드뉴스로도 동시에 발행합니다. 미디어오늘이 뉴스의 이면, 팩트 너머의 진실을 추적합니다. 미디어오늘과 함께 아침을 시작하세요. - 편집자 주

01.jpg
02.jpg
03.jpg
04.jpg
05.jpg
06.jpg
07.jpg
08.jpg
09.jpg
10.jpg

[ 오늘 아침신문 핵심키워드 ]

#1    미중 정상회담, 한반도 비핵화·북한 압박 합의
미중 정상은 2530억 달러의 무역협정에 합의해 최대 난제였던
북핵과 무역갈등을 일단 봉합했다.
외신들은 트럼프 대통령에 대해 돌출 발언이 없는 등 대통령다웠다며
긍정적인 평가를 내렸다.

#2    문재인 대통령 “아세안 협력, 4강 수준 격상”
인도네시아를 국빈방문 중인 대통령이
“아세안과의 협력 관계를 발전시키기 위해 ‘신 남방정책’을 추진하겠다”고
선언했다. 인도네시아와의 관계는 2006년 전략적 동반자 관계에서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시키기로 했다.

#3    내년부터 1인당 최대 월 13만 원 정부보조금 지급
정부는 2조 9708억 원 규모의 ‘일자리 안정자금’ 시행계획을 발표했다.
최저임금 16.4% 오른데 대해 정부가 30인 미만 사업장 노동자에게
정부보조금을 지급하기로 한 것이다. 국회 통과 과정에서 진통이 예상된다.

[ 오늘의 주목할 만한 기사 ]

#1    경향신문) 골목상권 ‘빨래방’까지 뛰어든 대기업
김치냉장고 딤채를 생산하는 대유위니아는
지난 9월 ‘위니아 24 크린샵’ 5개를 열고
‘연말까지 100개점으로 늘릴 계획’을 밝히면서
“골목상권 침해 우려가 있는 프랜차이즈가 아닌 장비 공급 업체”라고
설명했다. - 정재안 경향신문 칼럼

#2    한국일보) 어떤 낙태인가?
우리가 논의해야 할 것은
‘그 적정한 제한선이 어디인가’이지
낙태 자체에 대한 소모적인 찬반 논쟁이 아니다.
- 박선영 한국일보 칼럼

#3    경향신문) 생각하고, 말하고, 반대하라
아렌트는 전체주의를 인간의 다양성을 인정하지 않는 토대 위에서
유토피아를 건설하겠다는 신념으로 인간을 쓸모없게 만드는 과정과 체제,
태도라고 보았다. - 최병준 경향신문 칼럼

[ 오늘의 말말말 ]

#1    “나라가 과거에 발목 잡혔다”
- 이명박 전 대통령이 측근을 통해 언론에 밝힌 최근 적폐청산에 대한 의견

#2 “좌파정부의 폭주를 막아달라는 국민적 여망으로 우리가 다시 뭉치게 됐다”
-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바른정당 탈당파의 복당에 대해 남긴 말

#3 “대체복무제, 실질적인 논의 진행하겠다”
- 박상기 법무부 장관이 유엔 사무국에서 한국을 대상으로 열린 국가별 정례인권검토(UPR) 모두발언에서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노파심 2017-11-12 02:10:43
이번에야 말로 우리를 잡고 있는 그 발모가지들 제대로 끊어내봅시다.

딸기대장 2017-11-10 12:53:35
그 과거를 만든 넘들이 니놈들이지...
쥐랑 암탉이랑....전대가리 노가리 등등..

00100 2017-11-10 12:07:04
네놈 말대로라면 그 잘나가던 나라에 발목건놈이 누구냐 바로 너 아니냐
그런놈이 발목 운운이라니 개가 사람말을 하네 개는 왈왈 짖어도 남 해롭게는 안한다
짐승만도 못한것들이 터진입에 사람말 배웠다고 아무말이나 지껄이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