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원 문건 파문’ 이명박 전 대통령 수사 ‘찬성’ 76.2%
‘국정원 문건 파문’ 이명박 전 대통령 수사 ‘찬성’ 76.2%
[미디어오늘·에스티아이 여론조사] 한국당 ‘방송장악’ 프레임에도 국민 62% “KBS·MBC 사장 사퇴해야”
전술핵 ‘반대’ 47.2% > ‘찬성’ 36.5%

이명박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의 선거 개입 댓글 공작을 비롯해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작성, ‘공영방송 장악 문건’ 등이 잇따라 폭로되면서 검찰 수사에 대한 국민 여론도 이명박 전 대통령을 향하고 있다.

미디어오늘이 여론조사 전문기관 ㈜에스티아이에 의뢰해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여론조사 결과, 검찰이 이 전 대통령을 수사하는 것에 대해 ‘찬성한다’는 의견이 76.2%에 달했다(매우 찬성한다 62.5%, 찬성하는 편이다 13.7%).

특히 정의당과 더불어민주당 지지층에서 ‘찬성한다’는 응답이 각각 98.2%, 95%로 절대다수를 차지했고, 국민의당(찬성 80.8% > 반대 16.7%)과 바른정당(찬성 66.9% > 반대 30.1%) 지지층에서도 국정원 문건 관련 이 전 대통령을 수사해야 한다는 응답자가 압도적으로 많았다.

반면 ‘반대한다’(반대하는 편이다 14.5%, 매우 반대한다 5.6%)는 의견은 20.1%에 불과해(잘 모르겠다, 3.7%) 자유한국당 지지층에서만 ‘반대’(67.5%) 의견이 ‘찬성’(27.5) 의견보다 많았다. 이외 성별·연령·지역을 통틀어 이 전 대통령 수사에 찬성한다는 응답률이 더 높았다. 60대 이상(찬성 53.2% > 반대 37.4%)과 대구·경북지역(찬성 67.4 > 반대 27.3%)에서도 ‘찬성’ 여론이 우세했다.

▲ 미디어오늘·에스티아이 9월 월례조사
▲ 미디어오늘·에스티아이 9월 월례조사
공영방송 국정조사 ‘이명박·박근혜 정부부터’ 54.1%

미디어오늘은 KBS·MBC 구성원들이 공영방송 정상화를 요구하며 총파업에 돌입하기 전(8월25일~26일)에 이어 파업 시작 약 20일 후에도 ‘KBS·MBC 사장 사퇴 요구’에 대한 지지도를 물었다. ‘찬성한다’는 응답이 62%로 여전히 ‘반대한다’는 응답(19.2%)보다 세 배 이상 높았다. 

지난 8월 여론조사에서는 MBC·KBS 구성원들의 사장 사퇴 요구에 대해 ‘찬성한다’는 응답이 60.3%, ‘반대한다’는 응답이 19.6%로 나왔다. 파업 돌입 이후 ‘찬성’ 의견은 1.7%p 상승하고, ‘반대’ 의견은 0.4%p 하락했다. [관견기사 : 국민 60.3% KBS·MBC 사장 사퇴 ‘찬성’]

한국당이 김장겸 MBC 사장 체포영장 발부에 이달 초 장외투쟁까지 불사하며 ‘방송장악 음모’라며 반발하고, 바른정당도 지난 MB정권부터 언론탄압이 시작된 공영방송 개혁에 반대했지만, 국민 여론은 문재인 정부의 언론적폐 청산 개혁 의지에 힘을 더 실어준 셈이다.

최근 방송개혁 관련 민주당 문건과 MB정부 국정원 방송장악·블랙리스트 문건이 공개된 후 공영방송 장악 국정조사 대상을 놓고도 여야 간 의견이 엇갈렸다. 민주당은 청와대와 국정원 문건에서 드러난 이명박·박근혜 정부의 공영방송 장악 진상을 조사해야 한다는 입장인 반면, 한국당과 바른정당은 문재인 정부를 포함해 김대중·노무현 정권까지 같이 조사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간사인 신경민 의원(왼쪽)과 강훈식 원내대변인이 지난 15일 오후 ‘이명박ㆍ박근혜 정권 방송장악 등 언론적폐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요구서’를 국회에 제출했다. ⓒ연합뉴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간사인 신경민 의원(왼쪽)과 강훈식 원내대변인이 지난 15일 오후 ‘이명박ㆍ박근혜 정권 방송장악 등 언론적폐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요구서’를 국회에 제출했다. ⓒ연합뉴스
이번 조사에서 ‘이명박·박근혜 정부를 조사 대상으로 해야 한다’는 응답이 54.1%로, ‘문재인 정부를 포함해 김대중·노무현 정부까지 같이 조사해야 한다’는 응답(40.1%)보다 14%p 높게 나왔다(기타 4.3%, 잘 모르겠다 1.5%).

지지 정당별로 조사 대상에 대한 의견이 극명하게 갈렸다. 민주당(79.2%)과 정의당(78.6%) 지지층에선 ‘이명박·박근혜 정부부터 조사해야 한다’는 의견이 우세했지만, 한국당 지지층 88.4%는 ‘김대중·노무현 정부부터 조사해야 한다’고 답했다. 바른정당(57%)과 국민의당(51.2%) 지지층도 조사 대상에 김대중·노무현 정부를 포함해야 한다는 의견이 많았다.

박재익 에스티아이 연구원은 "KBS·MBC 노동조합의 파업이 계속되면서 고대영·김장겸 사장 사퇴 여론은 60% 이상 수준에서 유지되고 있다”며 “또 이명박 전 대통령 검찰 수사에 대해서는 ‘매우 찬성한다’는 의견이 60%를 넘고 있어 그동안 드러난 문제들에 대해 수사해야 한다는 여론이 비등한 상황”이라고 분석했다.

공수처 신설 ‘찬성’ 60.8%, 김명수 대법원장 ‘사법개혁 기대’ 56.2%

전술핵 재배치에 대해서도 정치권의 입장이 엇갈리는 가운데 국민 47.2%가 전술핵 재배치에 ‘반대’하고, 36.5%가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별로는 20대(찬성 29.6% < 반대 49.6%), 30대(찬성 27.1% < 반대 60.9%), 40대(찬성 26.6% < 반대 60.0%)에서는 ‘반대’ 여론이 우세했고, 50대(찬성 43.0% < 반대 44.7%)에서 찬반 여론이 비슷, 60대 이상(찬성 51.2% > 반대 27.3%)에선 ‘찬성’ 여론이 많았다.

▲ 미디어오늘·에스티아이 9월 월례조사
▲ 미디어오늘·에스티아이 9월 월례조사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1일 UN총회 연설에서 “우리의 모든 노력은 전쟁을 막고 평화를 유지하기 위한 것”이라며 북핵 문제에 대한 평화적 해결을 강조한 점에 대해선 ‘잘했다’는 응답이 72.9%(매우 잘했다 46.6%, 어느 정도 잘했다 26.3%), ‘못했다’는 응답이 23.2%(별로 잘하지 못했다 15.4%, 매우 못했다 7.8%)로 집계됐다.

문 대통령의 UN총회 연설도 모든 성별·연령·지역에서 ‘잘했다’는 응답이 많았다. 지지 정당별로는 한국당 지지층에서만 ‘못했다’(70%)는 평가가 ‘잘했다’(26.1%)는 평가보다 많았고, 나머지 정당 지지층에서는 모두 ‘잘했다’는 응답이 더 많았다.

김명수 대법원장에 대해서는 ‘향후 행보가 기대된다’는 응답(56.2%)이 ‘향후 행보가 우려된다’는 응답(24.6%)보다 두 배 이상 많았다. 김 대법원장 국회 인준 이후 정부·여당과 국민의당 간의 협치에 대한 질문엔 국민의당이 정부·여당에 ‘비판하기보다는 적극 협조해야 한다’는 응답이 45.2%, ‘사안에 따라 판단하면 된다’는 응답이 44.3%, ‘협조하기보다는 적극 비판해야 한다’는 응답이 6.8% 순으로 나왔다(잘 모르겠다 3.7%).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신설에 대해서는 ‘찬성한다’는 응답이 60.8%로, ‘반대한다’는 응답(25.7%)보다 많았다. 지금까지의 문재인 정부 인사 정책 전반에는 ‘만족한다’는 응답이 63.4%, ‘만족하지 않는다’는 응답이 33.4%로 나왔다.

한편 미디어오늘·에스티아이 9월 조사에선 문 대통령 국정 지지도가 69.3%로 지난 5월 문재인 대통령 취임 이후 처음으로 70% 아래로 내려갔다. 정당지지율은 민주당(54%), 자유한국당(19%), 국민의당(5.7%), 바른정당(4.6%), 정의당(2.9%) 순이었다.

[조사 개요]

■ 조사 제목 : 미디어오늘-(주)에스티아이 9월 월례조사

■ 조사 기간 : 2017년 9월22일~24일

■ 조사 대상 :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남녀 1000명

■ 조사 방식 : 휴대전화 RDD 자동응답방식

■ 표본 추출 방법 : 성별·연령별·지역별 인구비례에 따라 표본수를 할당해 추출

■ 가중값 산출 및 적용 방법 : 성별·연령별·지역별 가중값 부여 (2017년 8월 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인구 기준)

■ 표본 오차 : 95% 신뢰수준에서 최대허용 표본오차 ±3.1%p

■ 응답률 : 6.2%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쥐배가감빵가자 2017-09-28 09:36:13
니가 아무리 바둥거리며 발악을 해도 감빵가는 길을 벗어날 수 없다
옛말 틀린기 없다카드만
눈꼬리 길게 찌자진놈이나
코끝 길게 빠진 놈이나
목소리 갈라진 놈들을 상대하면
언젠가는 큰 손해를 본다카드만
니를 가까이 해던 똘마니들
감빵 드가고 있다

현이 2017-09-28 09:08:29
자당은 아직도 정의가 먼지 모르는구먼..ㅠㅠ

박jt 2017-09-27 21:24:33
국민이 원한다!
쥐잡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