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홍준표, 언론에 “나 대통령 안 되게 하려고 온갖 지랄”
홍준표, 언론에 “나 대통령 안 되게 하려고 온갖 지랄”
인천 유세에서 언론 대상으로 막말 “종일 편파방송 해서 종편, 종편 절반으로 줄이겠다” 공언도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가 이번에는 언론을 대상으로 ‘막말’을 쏟아냈다.

홍 후보는 지난 30일 인천 부평 문화의 거리 유세에서 “홍준표가 대통령이 되면 언론에서 겁이 날 것”이라며 “그러니까 어떻게 해서라도 대통령 안 시키려고 온갖 지랄을 한다”고 말했다.

홍 후보는 “유명한 어떤 여론조사 기관에서는 제가 출마선언 할 때 8%였던 지지율이 최근까지 변동이 없었다”면서 “이런 도둑놈의 새끼들이 어디있나. 제가 집권하면 그런 여론조사기관 없애버리겠다”고 말했다. 

▲ 3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 앞에서 열린 '자유대한민국 수호를 위한 서울대첩'에 참석한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후보가 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포커스뉴스
▲ 3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 앞에서 열린 '자유대한민국 수호를 위한 서울대첩'에 참석한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후보가 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포커스뉴스
홍 후보는 방송에 대한 불만도 드러냈다. 그는 “종편은 제가 당대표 할 때 민주당과 싸워서 만든 건데 죄다 편파방송만 하고 있다. 종일 편파 방송한다고 ‘종편’이다”라며 “전파낭비에 쓸모없는 소식으로 하루 종일 편파방송만 해댄다”고 비난했다.

이어 홍 후보는 “집권하면 종편 4개를 절반으로 줄이겠다”고 했고, 지상파 방송에 대해서는 “공영방송 인허가권이 정부에 있다”면서 “엉터리 좌파에게 기울어서 아부나 하는 방송은 정리하겠다”고 공언했다. 

언론에 대한 홍 후보의 막말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홍 후보는 2011년 11월15일 기자들과 가진 만찬 자리에서 한미 FTA 비준동의안 처리와 관련해 “11월 내에 비준안이 처리되면 국회 정문 앞에서 기자의 아구창을 날리기로 했다”고 말해 구설에 올랐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1111 2017-05-12 16:26:03
정신나간......그래 자기들이 종편을 찬성 해놓고 이제는 없애버리다고? 자기 입맛에 맞 않는다 이거지? 웃기는 족속들이야ㅕ
기리고 명색히 대선후보라는 작자 입에서 ...지랄,,, 죽인다,,아구창...격이 떨어져도 한참 떨어지는 사람 ..
또 이런 사람을 옹호하는 덜 떨어진 인간들

주는 그리스도시요 2017-05-11 15:06:12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2017-05-11 15:05:45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