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심상정·이재명, “작은 차이 극복하고 민주진보정권을”
심상정·이재명, “작은 차이 극복하고 민주진보정권을”
'재벌개혁' 최우선 과제로 강조, 사드배치엔 '반대'입장 밝혀… 이재명 "대연정 제안한 안희정 사과해야"

심상정 정의당 대표와 이재명 성남시장이 ‘친노동 재벌개혁’ 정부를 수립하겠다고 발표했다. 사드배치에 대해서는 반대 입장을 분명히 했다.

정의당은 11일 오후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이재명 성남시장을 초대해 ‘탄핵버스킹’을 열고 재벌개혁에 뜻을 모았다. 심상정 대표는 “이재명과 심상정의 정책이 (대선주자 중) 가장 비슷하다”면서 “단순히 정권교대가 아니라 근본적 개혁을 추구하는 입장이 지배적인 세력이 될 때 대한민국이 바뀐다”고 말했다.

두 대선주자는 재벌개혁을 최우선 과제로 언급했다. 이재명 시장은 “정의당은 그동안 노동권이 보호되는 나라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왔는데 이재명의 꿈도 같다”면서 “내 꿈은 반드시 삼성에 노조를 만드는 것이다. 노동자의 힘과 재벌의 힘의 균형을 갖추게 해 경제발전의 토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심상정 대표는 “삼성에 노조를 만드는 건 대한민국의 역사를 바꾸는 것”이라며 동조했다. 두 대선주자는 삼성의 무노조 경영을 비롯해 탈법적 경영승계, 정경유착 등의 문제를 지적했다. 

▲ 정의당은 11일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이재명 성남시장을 초대한 ‘탄핵버스킹’을 열고 삼성을 비롯한 재벌개혁에 뜻을 모았다.  사진=금준경 기자.
▲ 정의당은 11일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이재명 성남시장을 초대한 ‘탄핵버스킹’을 열고 삼성을 비롯한 재벌개혁에 뜻을 모았다. 사진=금준경 기자.

이재명 시장은 ‘재벌개혁’과 ‘증세’가 ‘포퓰리즘’이라는 비판에 대해 “노동자가 보호를 받고 기업 횡포가 없어지고, 과도한 초과이익을 얻는 대기업에 증세를 통해 복지를 늘려 경제를 성장시킨다는 건 포퓰리즘이 아니다”라며 “루즈벨트의 뉴딜 정책이나 IMF가 말한 포용적 성장론과 같다”고 말했다.

이재명 시장은 야권의 단합을 강조했다. “우리가 지금 힘이 강하다고 혼자서 가면 넘어질지도 모른다. 작은 차이를 극복하고 민주연합정권을 만들어 내야 한다. 통합하고, 연대하고 그래도 안 되면 반드시 후보단일화를 해야 한다”는 것이다.

그러면서 이재명 시장은 대연정을 제안한 안희정 충남지사에 대해 “어떻게 국가를 이렇게 만든 새누리당과 바른정당에 권력을 나눠줄 수 있나”라며 “안희정 지사는 사과해야 한다”고 밝혔다.

심상정 대표는 단합을 위해 ‘선명한 정책’을 합의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는 “야권 대선주자들이 재벌개혁에 대한 의지를 분명히 밝혀야 한다”면서 “촛불민심은 근본적인 사회개혁을 이룰 수 있는 정부를 원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명 시장은 심상정 대표가 대통령이 되면 자신을 노동부 장관으로 발탁해달라는 ‘깜작제안’을 하며 “내가 대통령이 되면 심상정 대표를 국무총리 시킬 것”이라는 덕담을 건넸다.

두 대선주자는 사드배치에 대해서도 ‘반대’한다는 입장을 강조했다. 심상정 대표는 “국회와 주민의 동의 없는 절차적인 문제가 핵심”이라며 “더군다나 사드는 북한 방어용에 국한되는 게 아니라 MD(미국을 보호하기 위한 미사일방어체계)로 가기 때문에 반대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심 대표는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은 반대하면서도 사드배치는 이미 결정됐으니 지켜야 한다는 주장은 이중적”이라고 꼬집었다.

이재명 시장은 “중국을 봉쇄하려는 미국의 첫번째 실행이 사드”라며 “중국과 미국의 군사충돌이 발생하면 가장 먼저 미사일이 사드배치지역으로 날라온다. 미국이 원하는 것을 다해주고 우리 국익이 훼손되는 게, 한반도가 대리전장이 되는 건 안보를 위한다고 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2017-02-25 14:51:42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도다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도다

+++ 예수님 믿으세요 +++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도다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도다

+...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2017-02-25 14:51:32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도다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도다

+++ 예수님 믿으세요 +++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도다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도다

+...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2017-02-25 14:51:22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도다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도다

+++ 예수님 믿으세요 +++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도다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도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