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뇌물죄 적용하면 대통령 다칠까 봐?
뇌물죄 적용하면 대통령 다칠까 봐?
[아솎카드] 눈치보는 검찰, 최순실 직권남용죄만 적용… 한겨레 “박 대통령 빠져나갈 묘수”

미디어오늘을 읽어야 이슈의 흐름과 맥락을 따라잡을 수 있습니다. 아침신문 솎아보기는 14년 동안 계속된 미디어오늘의 간판 상품입니다. 아침신문 솎아보기를 카드뉴스로도 동시에 발행합니다. 미디어오늘이 뉴스의 이면, 팩트 너머의 진실을 추적합니다. 미디어오늘과 함께 아침을 시작하세요. - 편집자 주



[오늘 아침 신문 핵심키워드]

1. 총리도 모르는 총리개각? 

박근혜 대통령, 개각마저도 ‘불통’

야당은 물론 새누리당·청와대와도 제대로 소통 안 하고 통보

동아일보, “혼란 더 키운 불통개각”

중앙일보, “분노 더 키운 불통개각”

조선일보, “야와 협의없이 불쑥 개각… 정국 더 꼬였다”


2. 김병준은 누구? 국회 문턱 넘을까

참여정부 정책실장 지냈지만, 사실상 친노와 돌아서

야3당 강력반발 분위기 속 국회 동의안 부결 가능성 커

김병준도 “국회와 사전협의 없어 굉장히 아쉽다”


3. 벌써부터 봐주기 수사 논란

최순실 ‘뇌물죄’대신 ‘직권남용죄’만 적용

직권남용죄는 뇌물죄보다 형량이 낮고 법정에서 인정받기 어려워

한겨레, “박 대통령 빠져나갈 묘수”


[오늘의 주목할 만한 기사]

1.동아일보 <[단독] ‘의상실 몰카’ 고영태가 2년 전 촬영… 최순실과 사이 나빠지자 언론에 제보>

CCTV치곤 이상했던 TV조선 ‘의상실 영상’은 일시적으로 최순실과 사이 틀어진 고영태씨가 언론에 넘긴 것


2.한국일보 <朴공주 헌정시·시굿선언… 시위를 바꾸다>

시국선언 문화도 바꾼 20대. 박공주 헌정시부터 시굿선언까지

“민중해방의 불꽃 같은 단어는 오히려 국민의 지지를 반감시킬 뿐”


3. 동아일보 <[단독] 정유라, 초등 6학년때 4개대회 혼자출전 1등>

수상한 규정변경, 참가선수 3인이상→1인이상

정유라에 메달 주려고?


[오늘의 말말말]

1. “내가 도둑질이나 해먹은 것처럼 얘기하느냐”

- 정병국 새누리당 의원 디스에 노발대발한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


2. “더 이상 박 대통령은 대한민국 대통령이 아니다”

-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 기자회견, 그가 간을 보지 않고 지를 정도면 정말 큰 일이라는 평가도 

3. “정치권이 요구하고 있는 거국중립내각의 취지에 맞는 인사로 판단한다”

- 새누리당의 개각환영 논평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개똥 2016-11-03 10:36:49
전두환이는 국제상사를 망하게 만드었다, 박근혜는 한진해운을 법정관리, 이런자들이 경제를 말할 자격이 있느가, 나라를 송두리체 집어 삼킬생각인가, 통일은 대박이라는 자가 한짓이 거짓에 기업
갈취였는가, 국민을 더이상 기만하지 말라, 하야을 수락하지 않으면 탄핵뿐이다, 이런 시국에 부수
(김기춘)들은 광화문에 박정희 동상을 걸립한다고 한다, 이것이 말이되는가, 이들은 딴나라 사람
국민들인가, 보수의 장기집권에서 발생된 결과, 이들은 국가외 민족은 자기들의 먹이 일 뿐이였다
우리 국민의 성실성은 지금쯤 복지국가가 되였을 것이다, 이들의 자기 집단의 착취로 나라 경제는
바닥을 치고 있다,그런대 책임지는 놈은 없다, 여기에 개탄스러운것은 이들을 지지한다는 것이다,
이는 저능한 국민의 탓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