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특조위원장 단식농성 돌입
세월호 특조위원장 단식농성 돌입
[아솎카드] 급여 못 받고 활동비·운영비도 바닥, 9월초 3차 청문회 준비 중

미디어오늘과 함께 아침을 시작하세요. 13년 이상 하루도 빼지 않고(간혹 부득이한 사정으로 빠지는 경우는 있었습니다만) 계속돼 온 아침신문 솎아보기에 조금 변화를 줬습니다. 미디어오늘을 읽어야 이슈의 흐름을 따라잡을 수 있습니다. 미디어오늘이 뉴스의 이면, 팩트 너머의 진실을 추적합니다. 아침신문 솎아보기와 미디어오늘의 수준 높은 뉴스분석을 계속 애독해 주시기 바랍니다. <편집자 주>



[조선일보‧TV조선 ‘원투펀치’에 속수무책 얻어터지는 대통령]

우병우‧최경환‧윤상현‧현기환‧안종범

모두 핵심 ‘친박’


조선일보 지난 18일 
“우병우 민정수석의 妻家 부동산 넥슨, 5년전 1326억 원에 사줬다”
이후 우 수석 의혹 연달아 제기

TV조선, 최경환‧윤상현‧현기환의 공천 개입 의혹 폭로
26일 안종범 靑 수석의 
민간 문화재단 500억 원 모금에 개입 의혹까지


그렇다면 왜?

정봉주 전 의원
“우병우를 치면서 조선일보 내부에서 ‘전면전’ 얘기가 돌았다”

김민하 미디어스 편집장
“‘기득권 내 유사 정권 교체’를 통한 정권 재창출 시나리오 가동”

유창선 정치평론가
“조선일보 등 보수언론, 내년 대선을 앞두고 전략적 판단”

[오늘의 주목할 만한 기사] 

1.경향신문 <우병우, 수억 받고 ‘효성 고발’ 주도>

“禹 변호사 시절, ‘효성그룹 형제의 난’에서 차남 조현문 대리”

이 사건 관련 검찰에 영향력을 행사했다는 의혹을 받았던 禹 

“자신이 고발에 관여한 사건을 청와대 입성 후 ‘수사 지휘’”


2.한겨레 <[단독] “이건희 회장 빌라 전세금, 특검 때 드러난 차명계좌에서 나와”>

삼성 고위 관계자 “서울 논현동 빌라 전세자금 13억 원, 

삼성 특검 때 드러난 이 회장의 차명계좌에서 나온 것”

차명재산 실명 전환과 기부 방침 밝힌 지 4년,

실명 전환하지 않고 성매매 장소로 쓰였다는 의심 커져


3. 한겨레 <“세월호 참사 조사활동 보장하라” 특조위 릴레이 단식농성> 

이석태 위원장, 27일 기자회견 열고 “단식농성에 들어간다”

정부의 특조위 활동 종료 방침에 맞서

위원장, 상임위원, 비상임위원 등 릴레이 단식

급여 못 받고, 조사활동비, 운영비 바닥난 특조위, 9월 초 3차 청문회 열린다


[오늘의 말말말]

1. “세월호 추모 천막, ‘피로도’ 느끼게 하고 있다”

-  김단비 동아일보 기자, 28일자 ‘기자의 눈’ 코너에서

2. “눈물 젖은 빵도 풍파도 겪지 않고 성장한 사람의 비뚤어진 품성”

- 동아일보, 사설 통해 ‘현대家 정일선의 갑질’ 비판하며

3. “유리천장에 가장 큰 균열 만들었다”

- 힐러리 클린턴, 현지시간 26일 민주당 전당대회에서 대선 후보 선출된 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