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박영선, 민주당 서울시장 후보로 선출
박영선, 민주당 서울시장 후보로 선출
야권 통합후보 자리 놓고 박원순·최규엽 후보와 경쟁

10월 26일 실시되는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나설 민주당 후보가 박영선 후보로 결정됐다.

민주당은 25일 서울 잠실 실내 체육관에서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자 선출을 위한 민주당 서울시 당원대회'를 열고 서울시장 선거에 나설 최종 후보를 선출했다.

   
25일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자 선출을 위한 민주당 서울시 당원대회'에서 민주당 후보로 선출된 박영선 의원이 꽃다발을 들고 기뻐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박 후보는 최종 득표율 38.3%를 얻어 28.7%를 얻은 천정배 후보를 눌렀다. 추미애 후보는 21.8%를 얻어 3위를 차지했고, 신계륜 후보는 11.2%를 얻어 4위에 그쳤다.

이번 경선 방식은 현장에서 직접 투표를 한 당원의 투표결과가 50%, 지난 23~24일 실시된 일반 시민 대상 여론조사가 50% 반영됐다.

민주당 당내 경선에서 1위를 차지한 박 후보는 다음달 3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리는 야권 통합 후보 경선에서 시민사회 후보인 박원순 변호사, 민주노동당 최규엽 후보와 야권 단일화 과정을 거치게 된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