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당지지`연예인에 방송출연금지 물의
야당지지`연예인에 방송출연금지 물의

교통방송이 민주당 서울시장 후보 선거캠프에서 자원봉사자로 활동하고 있는 탤런트 정한용씨에 대해 6월16일 출발 서울대행진의 출연정지 조치를 한 것으로 알려져 물의를 빚고 있다.

정씨에 따르면 15일 교통방송 최인환본부장이 야당후보 지지하고 다니려면 바쁠테니 내일부터 나오지 말라고 통보, 갑작스럽게 출연정지를 당했다는 것이다.

정씨는 자원봉사 활동때문에 프로그램에 지장을 준 일도 없고 방송때도 야당후보를 지지하는 발언을 한 적이 없다며 정기개편 시기가 아닌데도 출연을 정지시킨 것은 야당후보 지지에 대한 보복의 성격이 짙다고 주장했다. 정씨는 지난 대선때도 민주당 지원 연설을 하다 방송출연이 정지된 바 있다.
이에대해 최인환본부장은 본인이 쉬겠다고 해서 그러라고 했을 뿐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