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아나운서 흰색면티에 청바지만 입고 응시”
“KBS 아나운서 흰색면티에 청바지만 입고 응시”
2009년 KBS 신입사원 ‘이색’ 공채

KBS가 오는 2009년 신입사원 채용에서 아나운서 카메라테스트에서 응모자의 복장을 청바지에 면티로 간소화하겠다고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KBS는 지난 17일부터 오는 27일까지 ‘2009년 신입사원 정기공채’ 원서접수를 받는 등 공식 채용일정에 들어갔다. 채용인원은 PD 6명, 기자 5명, 아나운서 4명 등 모두 32명이다.

이 중 아나운서의 경우 오는 11월6∼7일 서울 여의도 KBS 본사 서현관에서 실시될 예정이다. KBS가 밝힌 카메라테스트 기준 복장은 흰색 계열 면티(상의)와 청바지(하의)이다.

KBS는 그동안 응시자들이 정장 수준의 거액을 들여 복장을 착용하고 테스트에 임하는 등 불필요한 비용이 소요됐다는 점을 개선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