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TV 망동등접근 및 콘텐츠 활성화'포럼 26일 열려
'IPTV 망동등접근 및 콘텐츠 활성화'포럼 26일 열려
미디어미래연구소 주최…정통부·방송위·통신·케이블·포털업계 관계자 참석

인터넷 멀티미디어 방송사업법(IPTV법) 시행령 제정과 관련해 방송위원회와 정보통신부가 망동등 접근과 콘텐츠 동등 접근 등에 관해 이견을 보이는 가운데, IPTV 망 동등 접근과 콘텐츠 활성화 방안에 대한 포럼이 열린다. 

미디어미래연구소(소장 김국진)는 IPTV 산업활성화 및 공정경쟁 구축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오는 26일 오후2시 서울 목동 방송회관 3층 기자회견장에서 'IPTV 망동등접근 및 콘텐츠 활성화'에 대한 IPTV 산업포럼을 연다.

김국진 미디어미래연구소장이 좌장을 맡아 진행되는 이번 포럼에는 정희영 방송위원회 차장이 '차세대 네트워크와 융합에 따른 정책적 쟁점 : OECD 논의를 중심으로'라는 주제로 발제를 하고, 김병초 한국외대 경영정보학과 교수가 '망동등 접근 및 공정경쟁 방안'에 대해 발표한다. 심상민 성신여대 문화커뮤니케이션학부 교수는 'IPTV 콘텐츠 활성화 방안'에 대해 발제할 예정이다.

공성환 상무(KT 사업협력실), 김문연 대표(중앙방송), 김성곤 실장(한국인터넷기업협회), 김승모 서기관 (정보통신부), 김철균 부사장(다음커뮤니케이션), 박태영 상무(하나로텔레콤 대외협력본부), 성기현 대표(드림씨티), 최성진 교수(서울산업대) 등이 토론자로 참석할 예정이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